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포체티노 감독의 박수 "손흥민은 환상적이었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축구

    포체티노 감독의 박수 "손흥민은 환상적이었다"

    뉴스듣기

    손흥민. (사진=연합뉴스)
    "손흥민은 환상적이었습니다."

    손흥민(27, 토트넘 핫스퍼)의 활약에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도 박수를 쳤다. 손흥민의 이름만 들어도 그저 행복한 포체티노 감독이다.

    손흥민은 18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2019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맨체스터 시티와 8강 2차전 원정 경기에서 2골을 몰아쳤다.

    토트넘은 3대4로 졌다. 하지만 1, 2차전 합계 4대4, 원정 다득점 원칙에 따라 4강에 진출했다. 57년 만의 챔피언스리그 4강 진출이었다.

    손흥민 덕분이었다.

    손흥민은 0대1로 뒤진 전반 7분 동점골을 넣었고, 전반 10분에는 특유의 감아차기로 역전 골까지 터뜨렸다. 비록 졌지만, 손흥민 덕분에 토트넘이 4강에 진출했다.

    포체티노 감독도 감탄했다. 포체티노 감독은 "손흥민은 환상적이었다. 챔피언스리그에서 2골을 넣으면서 실력을 제대로 보여줬다"면서 "손흥민 덕분에 행복하다. 정말 정말 행복하다. 믿을 수 없는 선수"라고 활짝 웃었다.

    예상을 뒤집은 승리였다. 맨체스터 시티는 프리미어리그 우승 경쟁 중이다. 카라바오컵, FA컵 우승도 도전하고 있는 강팀.

    포체티노 감독도 "중요한 것은 4강에 진출했다는 것이다. 선수들이 영웅"이라면서 "4강이라는 역사를 썼다. 행복하고, 자랑스럽다. 맨체스터 시티와 8강을 치른 것도, 또 승리를 거둔 것도 믿을 수 없는 일이다. 맨체스터 시티를 상대로 3골을 넣는 것은 쉽지 않은 일"이라고 강조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