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투모로우바이투게더, BTS 氣 받아 '핫데뷔' (종합)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가요

    스페셜 다녀가요

    투모로우바이투게더, BTS 氣 받아 '핫데뷔' (종합)

    뉴스듣기

    [다녀가요] 보이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데뷔 쇼케이스

    신인 아이돌그룹 투모로우 바이 투게더(TXT)가 5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 24라이브홀에서 열린 데뷔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화려한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이한형 기자)
    "밝은 내일을 만들어가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글로벌 아이돌' 방탄소년단의 직속 후배답게 데뷔소감도 남다르다.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의 신인 보이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TOMORROW X TOGETHER)는 5일 서울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데뷔 기념 언론 쇼케이스를 열고 "저희 팀명에는 '서로 다른 너와 내가 하나의 꿈으로 모여 함께 내일을 만들어간다'는 의미가 담겨있다"며 "앞으로 계속 밝은 내일을 만들어가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힘주어 말했다.

    수빈, 연준, 범규, 태현, 휴닝카이 등 다섯 명의 멤버로 구성된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빅히트가 방탄소년단 데뷔 이후 6년여 만에 새롭게 론칭한 보이그룹이다. 이들은 하루 전 타이틀곡 '어느날 머리에서 뿔이 자랐다'를 비롯해 '블루 오렌지에이드'(Blue Orangeade), '아워 썸머'(Our Summer), '캣 & 도그'(Cat & Dog), '별의 낮잠' 등 총 5곡이 수록된 데뷔 앨범 '꿈의 장: 스타'를 발매하고 정식 데뷔했다.

    신인 아이돌그룹 투모로우 바이 투게더(TXT)가 5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 24라이브홀에서 열린 데뷔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화려한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이한형 기자)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데뷔 앨범을 통해 '너를 만난 기쁨과 설렘'을 노래했다. 앨범에는 '혼자서는 아무 것도 할 수 없지만, 너를 만나고 우리가 함께라면 무언가를 해낼 수 있을 것 같다'는 이야기가 녹아있다. 수빈은 "나와 다르면서도 닮은 친구를 만난 기쁨을 표현한 앨범"이라고 소개했다.

    타이틀곡 '어느날 머리에서 뿔이 자랐다'는 사춘기에 접어든 소년의 성장통을 주제로 한 신스 팝 장르의 곡이다. 곡의 내용을 바탕으로 한 뮤직비디오에는 다섯 멤버의 청량한 매력이 둠뿍 담겼다. '청량함'은 이 팀이 가진 가장 큰 매력이다. 휴닝카이는 "트렌디한 신스팝 장르의 곡으로 감각적인 사운드와 독특한 가사, 저희의 열정이 어우러져 있다"고 소개했다. 태현은 "많은 분이 '뿔'이 무슨 의미인지 궁금해 하시더라"고 웃으며 "뿔은 사춘기에 접어든 소년의 성장통을 비유적으로 표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퍼포먼스에 대해 연준은 "다섯 멤버의 에너지 넘치는 안무가 포인트"라며 "곳곳에 팝핀 요소를 넣어 유니크함을 더했다"고 말했다.

    이 곡의 뮤직비디오 조회수는 유튜브에서 벌써 1천만 건을 넘어섰다. 그야말로 '핫'한 데뷔다. 범규는 "데뷔를 한 것만으로도 실감이 나지 않고 떨리는데 벌써 좋은 성적을 얻게 되어 기쁘다. 조금은 과분하다는 생각도 든다"며 "기다려주신 팬 분들, 저희를 위해 힘 써주신 소속사 식구분들, 이 자리에 계신 기자분들에게 감사드린다"고 했다.

    신인 아이돌그룹 투모로우 바이 투게더(TXT) 수빈이 5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 24라이브홀에서 열린 데뷔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이한형 기자)

    신인 아이돌그룹 투모로우 바이 투게더(TXT) 연준이 5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 24라이브홀에서 열린 데뷔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이한형 기자)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방탄소년단 동생그룹'으로 불리며 데뷔 전부터 큰 관심을 얻었다. 데뷔 쇼케이스가 열린 장소는 방탄소년단이 첫 콘서트를 연 곳이기도 해 취재진의 눈길을 끌었다. 수빈은 "방탄소년단은 너무나도 하늘같은 선배"라며 "세계를 무대로 활동하시기 때문에 자주 만나 뵙지는 못하지만 시상식에서 '후배가 곧 나오니 지켜봐달라'고 해주시고 '그래미 어워드' 레드카펫에서도 저희를 언급해주셔서 영광이었고, 진심어린 조언까지 해주셔서 감동이었다"고 감사를 표했다.

    그러면서 "'방탄소년단 동생그룹'이라는 수식어가 붙은 것만으로도 영광이다. 감히 그렇게 불려도 되는지 싶고,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다"며 "많은 분들이 기대해주셔서 그에 대한 걱정과 불안도 있는데 선배들의 명성에 누를 끼치지 않도록 항상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이라고 했다.

    또한 범규는 "방탄소년단 선배의 엄청난 팬"이라며 "선배들께서 가끔 마주칠 때마다 팀의 중요성을 언급해주셨다. '팀을 우선시 생각해라', '멋진 아티스트가 되어라', '항상 지켜보고 있다'는 따뜻한 말을 해주셔서 연습할 때 힘이 났던 기억이 난다"고 했다.

    신인 아이돌그룹 투모로우 바이 투게더(TXT) 범규가 5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 24라이브홀에서 열린 데뷔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이한형 기자)

    신인 아이돌그룹 투모로우 바이 투게더(TXT) 태현이 5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 24라이브홀에서 열린 데뷔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이한형 기자)

    신인 아이돌그룹 투모로우 바이 투게더(TXT) 휴닝카이가 5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 24라이브홀에서 열린 데뷔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이한형 기자)
    빅히트 방시혁 대표에 대한 언급도 했다. 수빈은 "'연습만이 자신감의 기본'이라고 하셨다. 방탄소년단 선배께도 저희와 같은 조언을 해주셨다고 한다"며 "선배들은 지금도 무대에 서기 전 연습을 하고 올라간다는 말씀도 해주셨다"고 했다. 휴닝카이는 "항상 팀워크를 강조하시면서 팀의 가치를 소중하게 여기라고 하셨다"고 말을 보탰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데뷔 활동 목표는 신인상을 받는 것이다. 수빈은 "평생 한번밖에 못 받는 상이지 않나. 그래서 욕심이 난다"며 "요즘 쟁쟁한 신인 분들이 많이 나와서 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이다. 많은 분들의 기대에 부응하는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되겠다"고 다짐했다. 연준은 "기회가 된다면 꼭 해외 진출을 하고 싶다"는 바람도 드러냈다.

    한편, 이날 멤버들은 '음악과 멤버들 덕분에 성장통을 극복했다'는 말을 자주 꺼냈다. 태현은 "사춘기가 왔을 때 음악으로 극복했다"며 "그러다가 같은 꿈을 가진 멤버들을 만나 혼자가 아니라는 안도감을 얻으며 완벽히 극복했다"고 말했다. 범규 역시 "멤버들을 만나 아픈 이야기를 털어놓고 위로를 받고 하나의 목표를 가지고 달리다 보니 성장통을 자연스럽게 극복하게 됐다"고 했다.

    비록 데뷔 앨범에는 자작곡을 수록하지 못했지만, '음악과 멤버들 덕분에 성장통을 극복했다'는 이들은 프로듀싱 능력을 갖춘 아이돌이 되길 꿈꾸고 있다. 범규는 "저와 휴닝카이가 작사, 작곡을 하고 있다. 열심히하고 있지만 아직 선배들의 실력에는 미치지 못하는 것 같다"며 "실력을 더 키워서 기회가 된다면 앨범에도 곡을 실어보고 싶다"고 했다. 휴닝카이는 "범규 형과 같은 생각이다. 아직 프로듀싱 능력은 부족하지만, 점차 실력을 쌓아 멤버들의 노래를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신인 아이돌그룹 투모로우 바이 투게더(TXT)가 5일 오후 서울 광진구 예스 24라이브홀에서 열린 데뷔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이한형 기자)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멤버 프로필

    수빈(리더)
    셍년월일 : 2000. 12. 05
    혈액형 : A형
    취미/특기 : 독서, 음악 듣기, 멍 때리기

    연준
    셍년월일 : 1999.09.13
    혈액형 : A형
    취미/특기 : 춤추기, S보드 타기, 밥 먹기

    범규
    셍년월일 : 2001. 03. 13
    혈액형 : AB형
    취미/특기 : 기타 연주

    태현
    셍년월일 : 2002. 02. 05
    혈액형 : A형
    취미/특기 : 축구, 수다떨기

    휴닝카이(한국계 미국인)
    셍년월일 : 2002. 08. 14
    혈액형 : A형
    취미/특기 : 악기연주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