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DJ 김광한 아내 "3주기 추모공연, 특별한 음악 축제되길"

뉴스듣기


공연/전시

    DJ 김광한 아내 "3주기 추모공연, 특별한 음악 축제되길"

    뉴스듣기

    7월 7일 故 김광한 3주기 추모공연 열려
    유고집 '다시 듣는 김광한의 팝스다이얼'도 출간

    故 김광한 (자료사진/윤창원 기자)

     

    1980~90년대 방송가를 풍미한 '전설의 DJ' 고(故) 김광한의 3주기 추모 음악회가 열린다. 고인의 팬클럽인 다음 카페 '팝스다이얼'이 주최하는 이번 공연은 오는 7월 7일 오후 3시 종로구민회관 대강당에서 개최된다.

    2015년 7월 9일 심장마비로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난 김광한을 추모하는 음악회가 열리는 것은 이번이 세 번째다. 고인의 아내 최경순 씨는 21일 CBS노컷뉴스와의 통화에서 "지난해와 재작년에 열린 공연은 추모 분위기 속에서 차분하게 진행됐다"며 "공연이 끝난 뒤 '감동적이었다'는 관객이 많아 보람을 느꼈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 공연은 음악 축제 같은 분위기 속에서 진행될 예정으로, 7080 음악을 들으며 고인을 추억하는 시간을 가져보려고 한다"고 덧붙였다.

    음악과 시낭송이 어우러질 예정인 이번 공연은 '7080 라디오 콘서트'라는 타이틀로 펼쳐진다. 출연자 라인업에는 '집시여인', '당신만이' 등으로 사랑받은 가수 이치현, 80년대 최고의 록 밴드 백두산의 리더 유현상, '가슴앓이', '갯바위' 등의 곡으로 사랑받은 포크가수 양하영, 시나위·부활 등과 함께 1세대 헤비메탈 그룹으로 꼽히는 H2O의 보컬 김준원, '커피시인'으로 유명한 윤보영 시인 등이 이름을 올렸다.

    추모 음악회를 준비하고 있는 경인방송 DJ 박현준 씨는 "여전히 가장 친근한 매체인 라디오를 통해 우리가 함께 웃고, 울었던 순간들을 추억해볼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할 계획이며, 지난 시절의 방송 자료들도 모아서 소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그는 "젊은 세대들만을 위한 음악 페스티벌이 주를 이루고 있는 여름 시즌에 7080세대와 라디오 세대가 함께 모여 즐길 수 있는 작지만 특별한 음악 축제로 여겨줬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특히 이번 추모 음악회는 김광환의 유고집이 발간 시점에 맞춰 열린다는 점에서 눈길을 모은다.

    유고집은 '다시 듣는 김광한의 팝스다이얼'이라는 재목으로 이달 중 발간될 예정으로 아내 최경순 씨가 직접 지난 연말 고인의 사무실에서 발견된 자서전을 다시 정리하고 다듬었다. 책에는 CBS 한용길 대표, '커피시인' 윤보영, 김웅래 PD 등 고인과 연이 있는 업계 관계자들의 글도 함께 실려 있다. 발간에 앞서 출판사 북레시피는 포털사이트 다음에서 스토리펀딩을 진행하며 책에 담긴 내용 일부를 공개하는 중이다.

    최경순 씨는 "16가지 직업을 전전하며 힘든 시간을 보내면서도 좌절하지 않고 끝내 DJ의 꿈을 이뤄낸 고인의 인생사는 물론이고 7, 80년대 방송가의 비하인드 스토리와 그 시절을 추억할 수 있는 다양한 사진들이 책에 담겨 있다"며 관심을 당부했다.

    한편 김광한은 KBS 2FM '김광한의 팝스 다이얼'(1982∼1994년)과 '김광한의 추억의 골든 팝스'(1999년), KBS 2TV '쇼 비디오자키'(1987~1991) 등을 진행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2000년대 들어서는 경인방송 FM '김광한의 팝스 다이얼'(2004년)을 진행했고, 2013년 5월부터 2014년 5월까지는 CBS표준 FM '김광한의 라디오 스타'를 통해 청취자들을 만났다.

    팝음악에 대한 해박한 지식으로 청취자의 귀를 사로잡았던 '전설의 DJ' 김광한의 3주기 추모 음악회 티켓은 인터넷 예매사이트 인터파크를 통해 구입할 수 있으며, 예매는 R석 20000원, S석 15000원이며, 현장 판매는 R석 25000원, S석 20000원이다.{RELNEWS:right}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