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2년 연속 BBMA 수상' 방탄소년단 "이 상은 '아미'의 것"

뉴스듣기


가요

    '2년 연속 BBMA 수상' 방탄소년단 "이 상은 '아미'의 것"

    뉴스듣기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RM, 슈가, 진, 제이홉, 지민, 뷔, 정국)이 미국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2년 연속 수상의 영예를 안은 소감을 전했다.

    방탄소년단은 20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에서 열린 '2018 빌보드 뮤직 어워드(Billboard Music Awards, BBMAs)'에서 '톱 소셜 아티스트' 부문 상을 받았다.

    또한 이들은 시상식에서 신곡 '페이크 러브(FAKE LOVE)' 무대를 최초 공개햇다. 시상식 진행을 맡은 팝스타 켈리 클락슨은 방탄소년단을 "전 세계에서 가장 훌륭한 보이밴드"라고 소개해 이목을 끌었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특유의 에너지 넘치는 퍼포먼스와 라이브 무대로 시상식을 열기를 뜨겁게 달궜으며 시상식에 참석한 많은 아티스트들과 팬들은 '떼창'으로 화답했다.

    무대를 마친 방탄소년단은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를 통해 "2013년 처음 팀을 이루었을 때 우리는 평범한 7명의 아이였다. 꿈이 있었지만 지금 여기 서 있게 될 거라고는 정말 상상도 하지 못했다"며 감격의 소감을 전했다. 이어 "2년 연속 수상이라니 정말 영광이다. 이 상은 전 세계 '아미'(ARMY)의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이들은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우리의 컴백 무대를 전 세계 팬들과 많은 사람들에게 보여줄 수 있어 뜻깊었다"며 "객석의 많은 분들이 노래를 따라 부르고 응원을 보내줘 최선을 다해 공연을 잘 마무리할 수 있었다. 특별한 경험을 선사해준 많은 분들께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2018 빌보드 뮤직 어워드'는 지난해 4월부터 올해 3월까지 약 1년간의 앨범 및 디지털 노래 판매량, 스트리밍, 라디오 방송 횟수, 공연 및 소셜 참여 등을 측정해 후보자를 선정했다.

    방탄소년단이 수상한 '톱 소셜 아티스트' 부문은 한국시간으로 지난 15일부터 21일 시상식 직전까지 팬 투표를 통해 반영한 수치를 포함해 수상자를 발표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