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대구

    DGB금융그룹, 2017년도 영업이익 4,110억원

     

    DGB금융그룹은 2일 2017년 실적발표에서 그룹 연결기준 순이익이 전년대비 5.0% 증가한 3,022억 원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영업이익은 전년대비 6.2% 증가한 4,110억 원을 기록했는데, 이는 자회사들의 자산성장과 충당금 안정화 영향 때문으로 보인다.

    수익성 지표인 ROA(총자산순이익률)와 ROE(자기자본순이익률)는 각각 0.54%와 7.93% 수준을 유지했다.

    BIS자기자본비율은 12.59%, 보통주 자본비율은 10.21%를 기록해 자본적정성 역시 안정적인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그룹 총자산은 전년대비 8.2% 증가한 67조 1,226억 원으로 발표했다.

    주요 자회사인 DGB대구은행의 영업이익은 전년대비 13.7% 증가한 3,863억 원이며 당기순이익은 11% 증가한 2,941억 원, ROA와 ROE는 각각 0.58%, 8.08%를 기록했다.

    총자산은 전년대비 7.7% 증가한 58조 7천억 원이며, 총대출과 총수신은 각각 6.4%, 5.1% 증가한 35조 1천억 원, 43조 1천억 원이다. 건전성 지표인 고정이하 여신비율은 0.82%로 하향 안정화 되었다.

    BIS 자기자본비율은 우량자산 중심 성장과 당기순이익의 증가로 전년대비 0.08%p 상승한 14.41%이며, 보통주자본비율은 0.41%p 상승한 11.49%를 기록해 양호한 수준의 자본적정성을 유지하고 있다.

    한편, 비은행 자회사인 DGB생명과 DGB캐피탈의 2017년도 순이익은 각각 126억 원과 169억 원을 기록했으며, DGB자산운용은 인수 후 첫 해인 2017년 운용자산이 지속적으로 성장하며 44억 원의 당기순이익을 달성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