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서인영 측 “촬영 현장에서 욕설, 반성하고 있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연예가 화제

    서인영 측 “촬영 현장에서 욕설, 반성하고 있다”

    뉴스듣기

    서인영(자료사진/박종민 기자)
    가수 서인영 측이 ‘욕설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19일 서인영의 소속사 스타제국 측은 보도자료를 통해 이날 불거진 논란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는 “이날 오전 익명으로 게재된 글과 관련해 확인한 결과 저희 측 불찰이 맞고 현지에서 문제가 있었다”며 “영상은 서인영 씨가 어떤 상대에게 욕설을 한 것이 아니라 본인 감정에 의해 대화 중 격한 표현이 나온 당시 상황이 찍힌 영상”이라고 해명했다.

    이어 “다수의 관계자들이 함께 있는 촬영 현장에서 욕설을 한 것은 잘못이며 당사자 또한 실수한 부분에 대해 정확히 인지하고 있다”며 “이로 인해 마음 다쳤을 많은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소속사는 “서인영 씨는 현재 감정적인 태도로 인해 물의를 일으킨 부분에 대해 반성하고 있다”며 “앞으로는 더욱 성숙한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이날 온라인상에는 이른바 ‘서인영 욕설 동영상’이 나돌았다.

    영상에는 한 여성이 누군가와 통화를 하며 욕설을 내뱉는 모습이 담겼다. 어두워서 얼굴은 잘 보이지 않지만 목소리가 서인영과 비슷하다는 반응이 대다수였다.

    해당 영상을 공개한 익명의 제보자는 자신이 JTBC 예능 프로그램 ‘님과 함께2’ 제작진 중 한 명이라고 주장하며 서인영의 행동을 비난하는 글도 올렸다.

    이 제보자는 서인영이 두바이 촬영을 떠나기 전 비행기 비즈니스 좌석을 일등석으로 바꿔 달라고 하는 등 무리한 요구를 했다고 주장했다.

    또, 서인영이 촬영 때마다 지각을 했고, 촬영 일정이 남았음에도 매니저를 데리고 먼저 귀국했다고 지적했다.

    한편, 서인영은 하루 전 ‘님과 함께2’에서 돌연 하차했다.

    더 클릭!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