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장제원 "한화도 8억짜리 말 2필 상납"

뉴스듣기


국회(정당)

    장제원 "한화도 8억짜리 말 2필 상납"

    뉴스듣기

     

    새누리당 장제원 의원은 6일 삼성뿐만 아니라 한화그룹도 박근혜 대통령의 비선실세 최순실 씨의 딸 정유라 씨에게 거액의 말을 상납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장 의원은 이날 오전 '최순실 게이트' 진상 규명을 위한 국회 국정조사특위 청문회에서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에 대한 질의 과정에서 이같이 주장했다.

    장 의원은 "2014년 4월 26일 한화 갤러리아 명의로 마상마술 명마인 8억 상당의 말 2필을 구입하지 않았느냐"면서 현재 말의 소재를 묻자 김 회장은 "저희 승마장에서 쓰고 있다"고 답변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