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더민주 "靑 최순실·차은택 핵심 증인 복지부동"



국회/정당

    더민주 "靑 최순실·차은택 핵심 증인 복지부동"

     

    더불어민주당은 9일 미르·K스포츠재단의 청와대 비선 실세 개입 의혹과 관련해 명명백백한 진실규명을 다시한번 촉구했다.

    더민주 윤관석 수석대변인은 이날 오전 현안브리핑을 통해 "우리당은 한 점의 의혹도 남기지 않기 위해 최순실, 차은택 등 핵심 관계자의 증인채택을 요구하고 있지만 새누리당은 복지부동"이라고 밝혔다.

    윤 수석대변인은 "국감을 통해 미르·K스포츠재단 설립 과정에서의 의혹과 대통령 해외 순방을 활용해 이권을 획득한 사실이 드러났지만 청와대는 침묵, 새누리당은 방해국감로 일관하고 있다"고 새누리당을 정면으로 비판했다.

    같은 당 기동민 원내대변인도 이날 현안브리핑에서 "모든 의혹의 배후로 안종범 수석이 지목되고 있는 상황에서 마치 내 일이 아니라는 듯 무대응으로 일관하는 청와대 역시 국민적 심판에서 자유롭지 않다는 걸 명심하길 바란다"며 청와대의 무책임함을 꼬집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