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북-중 국경 장백교회 한충렬 목사 살해 당해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청와대

    북-중 국경 장백교회 한충렬 목사 살해 당해

    뉴스듣기

    장백교회 에배 모습(사진=자료)
    북-중 국경지역인 중국 지린성 장백에서 탈북자 사역과 북한 선교를 해온 장백교회 한충렬 목사가 살해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 지린성 소식통은 "30일 오후 8시쯤 지린성 장백조선족자치현 록강위에 위치한 장백교회 한충렬 목사가 살해됐다"고 1일 CBS노컷뉴스에 전했다.

    소식통은 "한 목사는 어제 오후 2시쯤 교회를 나가 연락이 끊겨 가족들이 중국 공안에 신고해 오후 8시쯤 장백시 변두리 야산에서 살해된 시신을 발견했다"고 말했다.

    소식통은 "주변에서는 대북 선교를 해온 한 목사가 북한측에 의해 살해됐다"고 주장했으나 중국 공안은 현재 수사를 벌이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중국 조선족인 한 목사는 지난 1993년 북한 양강도 혜산시와 마주한 장백시에 장백교회를 설립해 오랫동안 탈북자를 도우면서 북한 선교를 해왔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