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김무성, '안-천 통합' 비판 "정치 후진성 보이는 것"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국회(정당)

    김무성, '안-천 통합' 비판 "정치 후진성 보이는 것"

    뉴스듣기

    與 "새 정치 말하더니 역시 헌 정치"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 (사진=윤창원 기자)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는 25일 안철수 의원의 국민의당(가칭)과 천정배 의원의 국민회의(가칭)가 전격 통합을 발표한 데 대해 “후진적”이라고 비판했다.

    김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최고위원회의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선거 때만 되면 이리저리 서로 휩쓸리고 떨어졌다 붙었다가 별의별 일이 다 생기는데 이것은 정치의 후진성을 보이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다만 “서로 손을 잡는 일은 좋은 일”이라며 “양면성을 다 가지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새누리당 김영우 수석대변인도 “줄곧 새 정치를 말하더니 역시나 헌 정치였다”며 “대안 있는 야당으로서의 역할을 기대했던 국민들에게 또 한 번 실망을 안겨줬다”고 비판했다.

    김 대변인은 “야권이 총선을 앞두고 고질병처럼 선거연대를 들고 나오는 것은 감동도 없고 의미도 없다”며 “모양새는 통합이지만 누가봐도 선거에서 이기기 위한 야권연대이며 돌고 돌아 묻지마 헤쳐 모여이다”라고 평가절하했다.

    그는 “정당의 이념이나 철학은 고사하고 오로지 선거만을 위해 헤쳐모여를 반복한다면 기다리는 것은 국민들의 지지가 아니라 국민들의 심판일 것”이라고 주장했다.

    (관련기사: CBS노컷뉴스 2015. 1. 25 [전문]안철수-천정배 통합 발표문)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