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배신의 정치' 유승민, 올해 베스트 '신사' 의원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국회(정당)

    '배신의 정치' 유승민, 올해 베스트 '신사' 의원

    뉴스듣기

    제17회 백봉신사상 대상 수상

    새누리당 유승민 원내대표 (사진=윤창원 기자)
    새누리당 유승민 의원이 8일, 제17회 백봉신사상 대상을 수상했다. 백봉신사상은 국회를 출입하는 정치부 기자들이 선정한 ‘가장 신사적인 언행을 한 국회의원’에게 주는 상이다.

    설문에 응답한 기자들은 ‘신사 의원’의 가장 중요한 덕목으로 정직성(32.0%), 정치적 리더십(18.4%), 사회·국민에 대한 헌신(17.2%), 의회민주주의 실천(14.0%), 소통능력(12.8%) 등을 꼽았다.

    유 의원은 새누리당의 전임 원내대표 시절 ‘국회법 파동’으로 박근혜 대통령과 갈등을 빚은 결과 ‘배신의 정치’로 낙인찍힌 장본인이다.

    박근혜 대통령도 의원 시절 2007년부터 2010년까지 4회 연속 백봉신사상을 수상한 바 있다.

    한편 ‘올해의 신사 의원 베스트 10’에는 정의화 국회의장을 비롯해 새누리당 김무성, 새정치민주연합 문재인, 정의당 심상정 등 여야 3당의 대표가 모두 선정됐다.

    새누리당 조해진 의원, 새정치연합 이종걸·우윤근·이석현·박수현·안철수 의원도 신사의원 베스트 10에 뽑혔다.

    정 의장의 경우 지난해에는 이 상을 고사했으나, 올해에는 “언론계의 평가를 존중한다”는 차원에서 상을 받기로 했다고 국회 사무처 측은 전했다.

    매년 국회에서 시상식이 열리는 백봉신사상은 백봉 라용균 선생 기념사업회(회장 정의화)가 매년 정치부 기자 설문조사를 통해 선정하고 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