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보건/의료

    여름철 필수 시술 제모, 여의사 시술병원 찾아볼까

     

    본격적으로 여름철 무더위가 시작된 가운데, 여름철 매끈한 바디라인을 뽐내기 위한 여성들의 제모 시술이 호황을 이루고 있다.

    여성에게 있어 삐죽삐죽 삐져 나오는 털은 상당한 스트레스다. 특히 겨드랑이나 종아리, 팔, 인중 등의 경우 쉽게 노출되기 때문에 여름이 시작되기 전에 반드시 제모가 필요한 부위로 꼽힌다.

    또 여름철에는 해변으로 바캉스를 떠나야 하기 때문에 비키니라인 제모를 위해 병원을 찾는 이들도 적지 않다. 이들 중에는 위생적인 측면에서 브라질리언 제모를 원하는 이들도 상당수다.

    비키니라인 제모나 브라질리언 제모는 자가제모나 왁싱, 제모크림 등으로 해결하는 이들도 있으나, 이러한 제모는 방법이 번거롭고 반복적으로 계속해줘야 한다는 불편함으로 영구제모를 위한 레이저 제모 시술을 찾는 이들이 많은 것.

    영구제모 효과가 있는 레이저 제모는 모근의 멜라닌 색소에 반응하는 특수파장을 이용해 모낭 자체를 파괴하기 때문에 털이 자랄 수 없는 환경을 만들어 매끈한 피부를 유지할 수 있게 만들어 지는 치료법이다.

    겨드랑이뿐만 아니라 비키니라인, 팔과 다리, 얼굴, 구레나룻, 인중 등 저마다 털의 굵기나 길이가 다른 대부분의 부위에 안전하면서도 통증에 대한 부담 없이 적용이 가능하며, 짧은 시간에 영구적으로 제모효과를 볼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다만 문제는 비키니라인 제모는 물론이고 겨드랑이나 종아리 등의 경우에도 여성에게 민감한 부위이기 때문에 제모 시술 자체에 거부감을 일으킬 수 있다는 점이다. 이런 경우에는 여의사를 통해 제모시술을 받을 수 있는 병원을 찾는 것이 급선무다.

    그레이스 피부과 클리닉 최승혜 원장은 “여름철을 대비해 제모 시술을 문의하는 이들은 대부분 여의사 시술을 선호한다. 여의사 제모 시술 시 치료 거부 문제 없이, 보다 편안하게 치료를 받는다”며, “특히 제모 시술 자체가 청결과 연결되기 때문에 여의사 시술을 더 편안해 하는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제모가 필요한 부위는 신체 피부 중에서도 민감한 부위다. 따라서 여의사 시술 병원을 찾더라도 되도록 치료 경험이 많은 피부과 병원을 중심으로 선택하는 것이 좋고, 제모 시술 후에도 피부 알러지 반응이나 거부반응 등의 위험을 줄일 수 있도록 재생관리 등을 처방 받는 것이 만족도 높은 제모 방법이 될 것”이라고 덧붙여 조언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