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영상] “리퍼트 대사님을 사랑 합니다” 난타-발레-부채춤까지 등장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회 일반

    [영상] “리퍼트 대사님을 사랑 합니다” 난타-발레-부채춤까지 등장

    뉴스듣기

    피습을 당한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의 쾌유를 기원하는 공연과 한미동맹 강화를 요구하는 집회, 성명 발표가 잇달아 눈길을 끌었다.

    7일 오전 10시 대한예수교 장로회 합동한성총회 소속 신도들은 서울 파이낸스 빌딩 앞에서 리퍼트 대사가 SNS에 올린 ‘같이 갑시다’라는 말을 구호로 사용하며 발레, 부채춤, 난타 공연을 펼쳤다.

    오후 3시에는 신촌 세브란스 병원 앞에서 엄마부대봉사단이 리퍼트 대사의 쾌유와 한미동맹을 강조는 집회를 가졌다.

    특히 이들은 리퍼트 대사의 아들 이름 ‘세준’을 언급하며 “세준 아빠 힘내세요”라는 구호를 외쳤다.

    미국대사관 옆에는 청년학생 포럼이 리퍼트 대사의 쾌유를 바라는 기원단을 설치해 그가 퇴원하는 날까지 운용할 것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한편 리퍼트 대사의 수술을 집도한 신촌 세브란스병원 측은 "내주 월∼화요일에 걸쳐 얼굴의 실밥을 제거한 뒤 수요일 정도에 퇴원하는 것이 합리적이라고 본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