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安 부산대 강연장 '썰렁'…안철수에게 무슨 일이?

뉴스듣기


국회/정당

    安 부산대 강연장 '썰렁'…안철수에게 무슨 일이?

    뉴스듣기

    지난 5월 4천여명 강연장 몰렸던 때와 달라 '갸우뚱'

    asd

     

    무소속 안철수 대선 후보의 부산대 강연이 다소 썰렁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12일 안 후보의 초청 강연이 열리는 부산대 경암체육관은 2,000여 석의 객석과 함께 바닥에 1,000여 석의 좌석이 마련됐다.

    하지만 강연 예정시각인 오후 2시 현재 500여 명 남짓만 자리한 상태다.

    출마선언 전인 지난 5월 이곳에서 안 후보가 강의했을 때 통로까지 발 디딜 틈 없이 들어차 3,400여 명이 강연을 듣고, 문밖에서만 1,000여 명이 대기했던 상황과 사뭇 대조적이다.

    당시 강연을 듣지 못하고 돌아간 인원만 3,000여 명에 달한다는 게 안 후보 측 관계자의 설명이다.

    지난 강연은 저녁 7시에 시작됐고, 안 후보의 출마 여부가 초미의 관심사였다. [BestNocut_R]

    안 후보는 강연 시작 예정 시간까지 모습을 보이지 않고 있다. 강연 주제는 '과거에서 미래로 갑니다'이다.


    <자료 영상="">


    [YouTube 영상보기] [무료 구독하기] [nocutV 바로가기] [Podcast 다운로드]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