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방통심의위 'KBS 문창극 보도' 중징계 할 듯(종합)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회 일반

    방통심의위 'KBS 문창극 보도' 중징계 할 듯(종합)

    뉴스듣기

    방송소위 3:2 의견으로 중징계의견 전체회의 회부

    문창극 발언 영상 (사진=KBS 영상 캡쳐)
    방송통신심의위원회(방심위)가 KBS의 '문창극 전 국무총리 후보자 검증 관련 보도'를
    중징계 할 것으로 보인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는 27일 방송심의소위원회를 열어 문창극 전 후보자의 교회 강연 중 역사인식과 관련된 내용을 보도한 것과 관련해 KBS 관계자에 대한 의견진술을 들은 뒤 5명의 위원 중 여권추천 위원 3명이 법정제재인 '관계자에 대한 징계의견'을 내 전체회의에 회부하기로 했다.


    야권추천위원 2명은 KBS의 보도는 문제없음 의견을 냈다.

    이에따라 KBS의 문창극 후보자 검증보도는 다음달 4일 또는 18일 열릴 전체회의에서
    징계수위가 결정될 전망이다. 이미 여권추천 위원들이 중징계 의견을 냈기 때문에 전체회의에서도 중징계 결정이 내려질 것으로 보인다.

    방송소위에서 KBS는 "문창극 후보자의 강연 중 역사인식 문제는 국무총리로서 중요한 검증 포인트였기 때문에 그 부분을 집중보도 했으며, 문창극 후보자의 반론을 듣기위해 노력했지만 문 후보자가 응하지 않았다"며 "문 후보자에 대한 보도는 문제가 없다"는 의견진술을 했다.

    문창극 국무총리 후보자가 지난 6월 24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사퇴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박종민기자
    장낙인 위원도 "문창극 후보자가 조선민족은 게으르다는 말을 1894년 영국 왕립지리학회 회원인 비숍 여사의 기행문, '조선과 그 이웃나라들'에서 인용했다고 했지만 비숍여사의 책에는 조선민족이 게으르다는 표현이 없다"며 오히려 문 후보자가 자신의 필요에 의해 비숍여사의 책 내용을 마음대로 왜곡 짜집기 했다"면서 "KBS의 문창극 후보자 검증보도는 언론으로서 당연한 사명이며, 이 보도로 한국기자협회 이달의 기자상을 수상하는 등 높은 평가를 있다"는 의견을 밝혔다.

    그러나 여권추천 함귀용 위원은 "문창극 후보자는 강연에서 나라를 위해 기도하자는 6개의 기도 주제를 언급하면서 시련을 극복했다는 취지로 말했는데 그런 강연내용을 언급도 하지 않고 문제가 되는 발언만 발췌해 공정성과 객관성을 위배했다"며 법정제재인 관계자에 대한 징계의견을 제시했다.

    고대석 위원은 "처음 KBS 보도를 보고는 문 후보자가 친일파로 알았지만 전체 강연내용을 보니 보도와는 달랐다"며 "기자경험으로 아무리 강연내용을 압축하더라도 본질적인 내용을 빼서는 안된다"며 역시 '관계자에 대한 징계' 의견을 냈다.

    KBS 보도국 용태영 주간은 "문창극 후보자에 대한 보도는 국무총리 후보자의 역사인식에 대한 검증차원이었지 교회 강연내용을 보도하는 것이 아니었다"고 거듭 해명했다.

    더 클릭!

    방송소위 위원들의 의견은 법정제재와 문제없음이 2:2로 팽팽했지만 소위 위원장인 김성묵 방통심의위 부위원장이 법정제재 의견을 제시하면서 KBS의 문창극 총리후보자에 대한 검증보도는 전체회의로 회부됐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는 여권추천 위원이 6명 야권추천위원이 3명이어서 이변이 없는한 중징계 결정이 내려질 것으로 보인다.

    한편 전국언론노동조합, 한국PD연합회, 방송기자연합회, 참여연대 공익법센터, 민주언론시민연합, 언론개혁시민연대 등 언론시민단체들은 27일 방통심의위가 입주해 있는 방송회관 로비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방통심의위의 해체를 주장했다.

    강성남 언론노조 위원장은 기자회견에서 "2기 방통심의위가 내린 징계는 행정법원에서 번번이 뒤집어졌고 언론시민단체가 해체를 요구한 기자회견만 수십 번인데 2기나 3기나 별로 다를 바가 없다"고 비판했다. 강 위원장은 이어 "정치권력에 해가 되는지, 자신들이 갖고 있는 왜곡적이고 편파적인 사고를 거스르는지를 기준으로 심의하고 언론을 억압하는 방통심의위는 해체돼야 한다"고 촉구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