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단독]MBC 배현진 아나, 기자 전직…국회 출입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방송

    스페셜 노컷특종

    [단독]MBC 배현진 아나, 기자 전직…국회 출입

    뉴스듣기

    오는 5월부터 MBC '뉴스데스크'를 진행하는 MBC 배현진 아나운서가 기자로 전직했다.

    MBC는 최근 사내공모를 통해 배현진 아나운서를 비롯한 일부 사원을 취재기자로 선발했다. 아직 공식적인 인사가 발표되지는 않았지만 배현진 아나운서는 국회를 출입처로 배정받고 기자교육을 받게 될 예정이다.

    MBC에서는 그간 박영선, 손석희, 김현경, 백지연, 김주하, 전종환 씨 등이 아나운서에서 기자로 전직한 바 있다.

    하지만 배현진 아나운서의 기자 전직에 MBC구성원들은 곱지 않은 시선을 보내고 있다. 평일 뉴스데스크' 앵커로서 현실적으로 외부취재가 어려운 상황에서 기자로 전직, 국회를 출입처로 발령받은 것은 현실과 동떨어진 인사라는 지적이다.

    더욱이 배아나운서는 MBC노동조합이 파업 중이던 지난 2012년, 노조를 탈퇴한 뒤 앵커직에 복귀, 논란에 휘말린 바 있다.당시 파업에 적극적으로 가담했던 보도국 일부 구성원들은 아직도 보도국으로 돌아오지 못하는 상황이다.

    한편 배현진 아나운서는 박용찬 앵커와 함께 오는 5월 12일부터 '뉴스데스크'의 앵커를 맡는다. 지난 해 11월, '뉴스데스크' 앵커 자리에서 물러난 뒤 6개월 만이다.
    네이버채널 구독 이벤트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