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BBK 발표 후 이명박 6.1%↑·이회창 7.1%↓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국회(정당)

    BBK 발표 후 이명박 6.1%↑·이회창 7.1%↓

    • 2007-12-06 06:23
    뉴스듣기

    CBS·리얼미터 여론조사…李 45.3-鄭 18.5-昌 13.1%

    22

    BBK 사건에 대한 검찰의 수사발표 이후, 한나라당 이명박 후보의 지지율이 큰 폭으로 올랐다.

    반면 무소속 이회창 후보는 큰 폭으로 하락해 대통합민주신당 정동영 후보에게 2위 자리를 내줬다.

    CBS와 리얼미터(대표 이택수)의 주간 전화면접 조사결과 이명박 후보는 45.3%를 기록해 전주대비 6.1%p 올라 이회창 후보 출마선언 이후 가장 높은 지지율을 기록했다.

    더 클릭!



    반면 지난주 2위였던 이회창 후보는 전주대비 7.1%p 빠진 13.1%를 기록해 18.5%(6.9%↑)를 기록한 정동영 후보에게 2위 자리를 내줘 검찰 수사 발표로 가장 큰 타격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부동층은 지난주보다 4.0%p 줄어든 13.6%를 기록했다.

    이명박 후보의 지지율 상승을 이끈 지역은 대구/경북 지역으로 17.4%p 올랐으며 부산/경남도 13.6%p 올라 상승폭이 컸다. 그 외에 대전/충청에서도 5.4%p 올랐고, 서울도 4.5%p 상승했다.

    반면 이회창 후보는 서울과 부산/경남에서 각각 9.8%p 빠져 하락폭이 가장 컸으며, 대구/경북에서 8.3%p, 대전/충청에서 5.4%p 빠진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별로는 이명박 후보의 경우 60대 이상 연령층(61.1%)이 13.8%p 올라 상승폭이 가장 컸으며 20대(42.0%)가 7.4%p, 30대가 6.1%p 올라 지지율 상승을 이끌었다.

    반면 이회창 후보는 60대 이상 연령층에서 11.6%p 하락해 낙폭이 가장 컸으며 50대가 9.1%p 하락해 두 번째로 상승폭이 컸다. 20대도 8.6%p 하락했다.

    한편 검찰 수사결과 발표 하루 전(4일) 조사에서는 이명박 후보가 41.8%, 이회창 후보 15.7%를 기록했다. 정동영 후보는 14.6%를 기록했으나 하루 만에 이명박 후보와 함께 큰 폭(▲3.9%p)으로 상승해 검찰 수사발표가 결과적으로 정 후보 지지층을 결집시킨 것으로 보인다.

    정동영 후보와 단일화를 추진하고 있는 문국현 후보는 4.8%로 전주대비 1.4%p 하락했으며 5위 권영길 후보는 2.7%(▲0.5%p), 6위 이인제 후보는 0.6%를 기록했다.

    이번 선거에 반드시 투표하겠다는 적극적 투표의사층(71.4%, 2002년 실제 투표율 70.8%)을 대상으로 한 지지율에서는 이명박 후보 51.7%, 정동영 후보 17.7%, 이회창 후보 11.7%, 문국현 후보는 4.3%, 권영길 후보3.0%를 기록했다.

    후보단일화 협상을 시작한 정동영 후보와 문국현 후보의 가상대결에서는 정동영 후보가 50.2%로 과반을 넘었고, 문국현 후보는 24.3%로 정 후보의 지지율에 절반에 미치지 못했다.

    정동영 후보로 단일화될 경우를 가정한 가상대결에서는 이명박 후보 44.1%, 정동영 후보 24.2%, 이회창 후보 13.4%, 권영길 후보 3.2%, 이인제 후보 0.3%로 나타났으며 문국현 후보로 단일화될 경우에는 이명박 후보 45.9%, 문국현 후보 17.4%, 이회창 후보 14.7%, 권영길 후보 4.1%, 이인제 후보 0.5% 순으로 나타났다.

    당선가능성에서는 한나라당 이명박 후보가 69.5%로 지난주보다 8.7%p 올랐으며 정동영 후보가 6.8%(▲0.5%p)로 이 후보와 큰 격차를 보였다. 이회창 후보는 5.4%로 지난주보다 5%p 하락했다.

    한편 노무현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도는 전주대비 6.1%p 하락한 21.6%로 나타났으며 국정수행을 잘하지 못한다는 부정적 평가는 68.6%로 전주대비 3.9%p 상승했다.

    이번 조사는 12월 5일 성, 연령, 지역별 인구비례에 따른 할당 추출법으로 전국 19세 이상 남녀 800명을 대상으로 전화면접 조사했으며 응답률은 20.1%, 최대허용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5%p였다.(*12월 4일 조사-조사규모 500명, 응답률 23.7% 표본오차 95% 신뢰수준에서 ±4.4%p, 전화면접조사)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