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말레이항공 사고, 테러에 의한 공중폭발 가능성 높은 3가지 이유?

뉴스듣기


아시아/호주

    말레이항공 사고, 테러에 의한 공중폭발 가능성 높은 3가지 이유?

    뉴스듣기
    CNN 방송화면 캡쳐

     

    어제 실종돼 추락한 것으로 알려진 말레이시아 항공 여객기는 어제 위조여권 탑승사실이 발견됨에 따라 테러에 의한 공중폭발 가능성이 확실시 되고 있다.

    실종된 여객기의 탑승자 2명이 도난신고된 여권을 사용한 것으로 드러났다고 AP통신이 보도했다.

    이는 일부 테러리스트들이 도난 여권을 이용해 탑승한 뒤 테러를 자행해 비행기를 폭발시켰을 것으로 전문가들은 내다보고 있다.

    노컷뉴스는 어제 보도에서도 공중폭발 가능성을 예단했었는데 그 이유는 다음과 같이 3가지로 요약된다.

    첫째, 최첨단 보잉의 장거리 여객기인 777-200 기종이 갑자기 엔진이상 등으로 추락할 일이 없다는 것이다.

    만약 엔진이상 등 기체이상이면 조종사는 바로 관제탑과 교신을 하게된다. 하지만 어떤 연유 에서인지 아무 교신없이 갑자기 레이더에서 사라져 버렸다.

    이는 정상적인 운항중이었다는 것을 의미한다. 그 어떤 사유로 인해 교신도 못하고 바로 폭발했다는 것으로 추측할수 있다.

    둘째, 인근 해상에서 잔해가 전혀 발견되지 않았다는 사실이다.

    이는 항공기가 기체이상 등으로 추락할 경우 순식간에 폭발하지 않으며 기장은 고도를 낮추며 매뉴얼 대로 바다에 비상착륙 하는 이른바, 디칭(DITCHING)을 감행하게 된다.

    이럴경우 동체가 동강나도 바다에서 금방 목격된다. 하지만 어제 사고는 인근해역에서 전혀 잔해가 없다는 것은 35,000 피트 상공에서 폭발 했다는 것 밖에 설명이 되지 않는다.

    셋째, 위조여권 탑승자가 발견됐다는 것은 최근 중국인을 대상으로 하는 묻지마 살인이 발생하고 있어 더욱 가능성을 높이고 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