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대전 참여연대 "마권 발매장 확장 중단해야"

뉴스듣기


대전

    대전 참여연대 "마권 발매장 확장 중단해야"

    뉴스듣기

     

    한국마사회가 월평동에 위치한 마권 장외 발매장 확장을 추진하는 것과 관련해 지역 시민단체가 사업 중단을 촉구했다.

    대전참여자치시민연대는 26일 "그 동안 도박 중독자 양산과 교통, 환경 문제로 민원 등으로 외곽 이전이나 폐쇄 요구가 잇따랐던 마권 장외 발매장을 확장하는 것은 주민 요구는 무시하고 세수입만 늘리려는 막무가내식 정책"이라며 "발매장 확장은 지역 주차난을 가중시키고 대전 시민을 도박중독으로 내모려는 행위와 마찬가지"라고 주장했다.

    이들은 이어 "지도관리감독 권한을 갖고 있는 대전시와 서구청은 무분별한 확장을 저지하기 위한 행정조치에 나서야 한다"며 "시민연대는 앞으로 발매장의 외곽 이전이나 폐쇄를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쳐나가겠다"고 밝혔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