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천주교 이어 기독교도 "박근혜 대통령 퇴진"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건/사고

    천주교 이어 기독교도 "박근혜 대통령 퇴진"

    뉴스듣기

    27일 오전 서울 연지동 한국기독교회관 앞에서 국가정보원 선거개입 기독교 공동대책위원회 주최로 열린 ‘박근혜 대통령 사퇴를 촉구하는 기자회견’ 에 참석한 기독교인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황진환 기자)
    천주교에 이어 기독교도 국가정보원 대선 개입을 부정선거로 규정하며 "박근혜 대통령 퇴진"을 요구하고 나섰다.

    전국목회자정의평화협의회와 감리교 정의평화위원회 등 28개 기독교단체로 구성된 '국가정보원 선거 개입 기독교 공동대책위원회'는 27일 오전 종로구 기독교회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부정선거 무효와 박근혜 대통령 사퇴를 촉구했다.

    공대위는 "박근혜 정부는 국가기관의 선거 개입 등 부정선거의 실상을 밝히는 데는 관심이 없고 오히려 자신들과 생각을 달리하거나 비판한다는 이유로 대다수 국민을 종북 좌파로 규정한다"며 "이는 공안 탄압"이라고 비판했다.

    더 클릭!



    지난 22일 천주교정의구현사제단의 시국 미사에 대해서도 힘을 실어줬다.

    공대위는 "종교계 성직자들이 강론 과정에서 한 발언조차 자신들의 입맛에 맞지 않는다고 험한 말로 비판하고 종북 세력으로 규정한다"면서 "대대적인 공안 몰이를 용납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이어 "부정선거의 결과에 의해 대통령직에 취임한 박근혜 대통령은 국민에 의해 선택된 대통령이 아니다"라며 "박근혜 대통령의 퇴진을 요구한다"고 선언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