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삼성전자, '스마트폰 하나로 스마트홈을 만든다'

뉴스듣기


IT/과학

    삼성전자, '스마트폰 하나로 스마트홈을 만든다'

    뉴스듣기

     

    삼성전자가 오는 15일까지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3 국제 스마트 홈·빌딩전'(International Smart Home·Building Show 2013)에서 스마트 냉장고와 스마트 TV, 모바일을 중심으로 연결된 새로운 삶을 제시하는 '삼성 스마트 홈'을 선보인다.

    삼성전자는 실제 가정과 유사한 환경의 전시장을 마련해놓고 각종 스마트가전으로 일상생활을 얼마나 편리하고 즐겁게 만드는지 '삼성 스마트 홈'을 보여 줄 계획이다.

    삼성전자의 스마트 냉장고는 앱을 통해 필요한 식재료 목록이 스마트폰과 동기화돼 효과적인 식재료 구매를 돕고, 불필요한 소비를 막아 주며 냉장고의 디스플레이를 통해 식재료의 유통 기한도 확인할 수 있어 식재료 낭비도 예방할 수 있다.

    삼성전자의 스마트 가전은 스마트 TV와 연동하면 각 제품들의 상태를 TV로 확인하고 제어할 수 있고 TV 화면에 가전제품의 청소 주기와 필터 교체 시기 표시는 물론 가전제품의 매뉴얼도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스마트폰의 마스터 키(Master Key)로 외출이나 귀가 시 조명을 포함한 모든 가전기기들을 미리 설정해놓은 조건에 따라 자동으로 전원을 켜고 끌 수 있어 매우 편리하다.

    최구연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전무는 "집안의 모든 기기가 자연스럽게 연결되고 이를 기반으로 기존과는 차원이 다른 혁신적인 서비스가 제공되는 '스마트 홈 시대'가 다가오고 있다"며 "지속적인 연구와 투자로 스마트 홈 시대를 주도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