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외교부 "일본 방사능 오염수 유출, 한국은 안전"

뉴스듣기


국방/외교

    외교부 "일본 방사능 오염수 유출, 한국은 안전"

    뉴스듣기

    일본 측에 추가 정보사항 요청해놓은 상태

    후쿠시마 원전(NHK 방송화면 캡쳐)

     

    외교부는 19일 일본 후쿠시마 원전의 방사능 오염수 유출과 관련해 관련 부처의 의견을 종합한 결과 한국의 연안 등이 "안전하다"는 결론을 얻고 있다고 밝혔다.

    외교부 고위 관계자는 이날 "농림식품부와 식품의약품안전처, 해양수산부, 원자력안전위 등 관련 기관에서 소관사항에 대해 안전한 지를 계속 점검하고 있는데, 지금까지는 '안전하다'고 보고 있다"고 말했다.

    다만 이 관계자는 "과학에는 완전한 것이 없기 때문에 계속 상황을 지켜보면서 추가 조치사항을 검토하고 관련 요구사항을 일본 측에 전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일본은 국제해양법에 따라 외무성 차원에서 해양오염 피해 예상국인 우리 정부에 세 차례에 걸쳐 조치사항을 전달했다고 이 관계자는 전했다. {RELNEWS:right}

    이에 대해 우리 정부는 소관 부처가 추가적으로 요구하는 정보를 일본 측에 공문서 형태로 전달했으며 응답을 기다리고 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