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안드로이드, 미국 스마트폰 판매 1위…애플 맹추격

뉴스듣기


미국/중남미

    안드로이드, 미국 스마트폰 판매 1위…애플 맹추격

    뉴스듣기

     

    미국에서 지난 2분기 구글의 모바일 운영체제(OS) 안드로이드를 채용한 스마트폰이 판매 1위를 차지한 것으로 조사됐다고 시장조사업체 칸타 월드패널 콤테크가 29일(현지시간) 전했다.

    이에 따르면 미국 스마트폰시장에서 스마트폰 이용자 24만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안드로이드폰은 2분기 전체 스마트폰 판매의 51.5%를 차지, 1위를 차지했다.

    하지만 이는 지난해 동기보다 1.1%포인트 낮아진 것이다.

    이에 비해 애플의 iOS는 42.5%로 2위였으나 지난해 동기보다는 3.3%포인트가 높아지면서 격차를 좁히고 있다.

    3위는 마이크로소프트(MS) 윈도가 차지했다.

    MS는 지난해 동기에 2.9%에서 4%로 높아졌다.

    이에 비해 블랙베리는 4%에서 1.1%로 점유율이 급격하게 낮아져 눈길을 끌었다.

    칸타 측은 최근 미국에서 버라이존이나 AT&T 등 주요 이동통신업자들이 지금까지 2년마다 새 기기로 업그레이드가 가능했던 기존 약정을 바꿔 앞으로는 6개월마다 업그레이드를 허용하기로 함에 따라 애플이 큰 수혜를 입을 것으로 전망했다.

    칸타의 애널리스트 로저 엔트너는 "애플이 1년에 한차례 아이폰 신제품을 출시하는 일정에 맞춰 소비자들이 기기 업그레이드를 할 수 있게 됐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