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주파수 할당안에 대한 통신사 노조 반발에 미래부는 '불쾌'



IT/과학

    주파수 할당안에 대한 통신사 노조 반발에 미래부는 '불쾌'

    선의 경쟁으로 주파수 할당 받아라

    과천 정부청사 미래창조과학부. (윤성호 기자/자료사진)

     

    지난달 28일 확정된 주파수 할당방안에 대해 이동통신사 노조가 반발하면서 미래부가 불쾌한 심기를 드러냈다.

    미래창조과학부는 3일, '이동통신 주파수 할당 관련 미래부 입장'이라는 제목의 보도자료를 내고 '확정된 정부안에 대해 자사의 입장과 다르다는 이유로 지속적으로 언론 등을 통해 사실과 다른 얘기를 하는 것은 안타까운 행동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미래부는 '이미 할당방안은 확정됐다'며 '이동통신사들은 선의의 경쟁을 통해 주파수를 할당받아 고품질의 서비스를 조기에 제공함으로써 국민의 편익과 국가 경제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야 할 것'이라고 일침을 가했다.

    미래부는 따라서 이번에 확정된 할당방안에 따라 경매가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덧붙였다.

    미래부는 급증하는 트래픽 수요에 대응해 국민들에게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지난해 말부터 LTE 주파수 할당방안에 대한 검토를 진행하고, 공개 토론회와 이동통신사 의견청취, 자문위원회 자문 등 다양한 의견수렴을 거쳐, 지난 28일 할당방안을 최종 확정한바 있다.

    이 시각 주요뉴스


    NOCUTBIZ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