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통신/뉴미디어

    KT, 와이브로 전국망 구축

    뉴스듣기

    ''에그 기능'' 지원…넷북, 노트북PC도 동시에 무선 네트워크 서비스

    KT는 "서울과 수도권, 5대 광역시를 포함한 전국 82개 도시와 경부고속도로 등 주요 고속도로에 와이브로 전국망 구축을 완료하고 상용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일 밝혔다.

    국내에서 처음 상용화된 와이브로(Wireless Broadband)는 기존 3G(세대) 네트워크(HSDPA/HSUPA)보다 다운로드 속도가 3배 빠른 4세대 무선 광대역 기술이라고 KT는 설명했다.

    3G 네트워크의 다운로드 속도가 14.4Mbps인 데 비해 와이브로는 40.32Mbps의 속도를 구현한다.

    KT는 "와이브로 전국망은 전체 인구 대비 85%의 커버리지를 갖춰 미국(36%), 일본(70%) 등 주요 선진국 수준을 크게 웃돈다"고 설명했다.

    KT는 "이로써 우리나라는 세계 최초로 4세대 무선인터넷 시대를 맞았다"고 강조했다.

    KT 와이브로 이용자들은 이날 26만 4천원에 출시된 태블릿PC ''갤럭시탭 와이브로(모델명 SHW-M180K)''로 전국 주요 도시와 고속도로에서 와이브로에 접속, 무선인터넷을 이용할 수 있다.

    요금제는 기존 1GB(월 1만원)·30GB(월 1만9천800원)·50GB(월 2만7천원) 요금제와 신설된 월 4만원의 무제한 요금제(2년 약정) 중에서 선택할 수 있다.

    KT는 "2년 약정의 무제한 요금제에 가입하면 요금 할인이 적용돼 타사 3G 데이터 무제한 요금을 이용할 때보다 실제 부담금을 약 50% 가량 줄일 수 있고 무제한 요금제를 36개월 이용하면 단말기 대금은 무료가 된다"고 설명했다.

    갤럭시탭 와이브로는 아이나비, 리더스허브, 스마트에듀 등 기본 애플리케이션 외에 올레미디어팩, 북카페, 유클라우드, 올레마켓 등 KT의 다양한 애플리케이션도 추가로 제공한다.

    최대 5대의 단말기를 와이파이로 연결해 사용할 수 있는 ''에그 기능''도 지원해 스마트폰이나 넷북, 노트북PC 등 다른 단말기에서도 동시에 무선 네트워크 서비스를 가능하게 해준다.

    KT는 상반기 중 3W(WCDMA, Wibro, WiFi) 태블릿PC ''HTC Express''와 3W 스마트폰, 삼성전자 슬라이딩PC와 프리미엄 노트북 등 와이브로 4G 전국망을 이용할 수 있는 다양한 단말기들을 속속 선보일 예정이다.

    와이브로는 특히, 국제 표준 채널 대역폭인 10㎒를 채택하고 있어 국내 제조사의 단말기로 해외 로밍이 가능하고, 해외 단말기를 국내에서도 그대로 이용할 수 있다고 KT는 강조했다.

    한편, KT는 아이폰 등 스마트폰 이용자들의 데이터 사용량 폭증에 대비해 와이브로 전국망과 함께 3G/LTE CCC와 ''프리미엄 와이파이''를 적극 활용하기로 했다.

    표현명 KT 개인고객부문 사장은 "이번 와이브로 4G 전국망 구축으로 이동 중에도 초고속 무선인터넷을 마음껏 쓸 수 있는 데이터 전용망이 세계 처음으로 완성됐다"고 말했다.

    KT는 와이브로 전국망 개통을 기념해 이달 말까지 가입한 고객에게는 4월 말까지 이용한 요금을 면제해주기로 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