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날씨/환경

    충남·전남북·제주 대설주의보…강추위 계속

    6일 철원 -22℃, 서울 -13℃, 대전 -9℃

    sd

     

    5일 우리나라는 찬 대륙고기압 영향으로 충남 서해안과 전라남북도 및 제주도 산간에 대설주의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눈이 내리고 있다.

    전북 군산은 이날 새벽부터 오전 10시 현재까지 15.2cm의 많은 눈이 내렸다.

    기상청은 "5일과 6일 북서쪽에서 확장하는 찬 대륙고기압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겠지만, 경기 남부와 충청남도 및 전라남북도는 구름 많고 눈이 오겠으며, 제주도는 대체로 흐리고 비 또는 눈(산간 눈)이 오겠다"고 예보했다.

    이번 눈은 주로 서해안을 중심으로 많은 양이 내리겠고, 일부 서해안 지방은 7일까지 눈이 이어지는 곳이 있겠다.

    5일 새벽 5시부터 6일 자정까지 예상 적설량은 울릉도와 독도, 제주도 산간 5~20cm, 전라남북도 서해안 3~10cm, 충남 서해안과 전라남북도(해안 제외), 제주도(산간 제외) 2~7cm, 경기 남부(오늘)와 충청남북도 내륙(오늘), 전남 남해안(오늘) 1cm 안팎이다. [BestNocut_R]

    기온은 찬 대륙고기압 확장으로 크게 하강하면서, 서울을 비롯한 중부 내륙 지방의 아침기온이 영하 10도 이하로 내려가고 낮 기온도 영하권에 머물러 당분간 추운 날씨가 이어지겠다.

    5일 아침 최저기온은 철원 -20.4℃, 서울 -10.6℃, 춘천 -13.2℃, 대전 -6.1℃, 광주 -3.3℃, 부산 -2.2℃ 등이었다.

    6일은 철원 -22℃, 서울 -13℃ 등 5일보다 더 춥겠으며, 강추위는 이번 주 내내 이어질 전망이다.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