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세계 최초 레이저무기 실전배치 하나…'한국형 스타워즈' 첫 삽



국방/외교

    세계 최초 레이저무기 실전배치 하나…'한국형 스타워즈' 첫 삽

    무소음에 전기 방식으로 1회 발사에 불과 2천원 소요…미래 전장 '게임체인저' 주목

    레이저 대공무기(Block-1). 연합뉴스 레이저 대공무기(Block-1). 연합뉴스 
    방위사업청은 레이저를 무기에 적용하는 한국형 스타워즈(StarWars) 프로젝트의 첫 번째 사업인 레이저 대공무기(Block-1) 착수 회의를 11일 한화에어로스페이스와 함께 진행한다고 밝혔다.
     
    방위사업청이 지난달 25일 이 회사와 함께 체결한 레이저 대공무기 사업은 광섬유로부터 생성된 광원 레이저를 표적에 직접 조사해 무력화시키는 신개념 미래 무기체계다. 근거리에서 소형무인기나 멀티콥터(Multi copter) 등을 정밀타격 할 수 있다.
     
    특히, 눈에 보이지 않고 소음도 없을 뿐 아니라 별도의 탄약이 필요하지 않고 전기만 공급되면 운용이 가능해 1회 발사 시 소요되는 비용은 약 2천원에 불과하다는 설명이다. 
     
    또, 향후 출력을 향상시키면 항공기나 탄도미사일 등에도 대응이 가능해 미래 전장에서 '게임 체인저' 역할을 수행할 수 있는 무기체계로 주목된다. 
     
    2019년 8월에 착수한 레이저 대공무기는 871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국방과학연구소(ADD)에서 체계개발을 주관하고 한화에어로스페이스가 시제 기업으로 참여했다.
     
    민·관·군의 협업으로 개발이 순조롭게 진행돼 실사격 시험에서 100% 격추에 성공하는 등 뛰어난 성능으로 지난해 4월 전투용 적합 판정을 받았다. 
     
    방위사업청 이동석 유도무기사업부장은 "우리나라가 레이저 대공무기 양산계약을 체결함으로써 해외기술 개발 외, 세계 최초로 레이저 무기를 군에서 실전배치 및 운용하는 선도국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