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한국 라면 먹고 갈래요?'…K-라면 수출 '훨훨'



기업/산업

    '한국 라면 먹고 갈래요?'…K-라면 수출 '훨훨'

    황진환 기자황진환 기자
    한국의 라면 수출액이 월간 기준 1억 달러를 처음으로 넘어섰다.

    19일 관세청 수출입무역통계에 따르면 지난달 라면 수출액은 1억 859만 달러(약 1470억 원)로, 기존 월 최대 기록인 지난 2월의 9291만 달러를 넘어서며 월 최대 수출액을기록했다.

    지난해 4월과 비교하면 무려 46.8% 증가하며 지난2022년 5월의 49.3% 이후 1년 11개월 만에 가장 높은 성장세를 보였다.

    라면 수출 금액은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9년간 매년 증가했다. 특히 코로나19가 확산한 첫 해인 2020년 수출액은 29.2% 증가했고 2021년 11.7%, 2022년 13.5%, 지난해  24.4% 등 강한 성장세를 보였다. 올해 1~4월에는 34.4% 늘어 성장 가속도를 더해가고 있는 형국이다.

    이에 따라 올해 라면 수출액이 사상 최초로 10억 달러를 돌파할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역대 라면 최대 수출액은 지난해의 9억 5240만 달러였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NOCUTBIZ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