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연예가 화제

    한예슬, 10살 연하 연인과 혼인신고 "평생의 동반자"

    배우 한예슬과 남편. 한예슬 SNS 캡처배우 한예슬과 남편. 한예슬 SNS 캡처배우 한예슬이 10살 연하 남자친구와 정식 부부가 됐다.

    한예슬은 7일 유튜브 채널에 공개한 영상을 통해 "남자친구와 드디어 혼인신고를 했다. 영상이 편집돼 나갈 때쯤이면 혼인신고가 완료돼 있을 거다. 우리는 이제 정식 부부"라고 밝혔다.

    이어 "사실 예전부터 품절녀였다. 사귀는 동안 한 번도 서로를 남자친구와 여자친구로 생각해본 적 없다. 항상 남자친구를 평생의 동반자로 생각했다. (남편은) 나의 소울메이트이자 인생의 베스트 프렌드"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결혼의 필요성을 느끼지 못했지만 혼인신고를 하게 된 이유도 전했다.

    한예슬은 "결혼을 하고 안 하고가 내게 중요하지 않았고, 한 번도 필요성을 느끼지 못했다. 그럼에도 결혼을 하는 이유는 나를 제외한 다른 모든 사람들로 하여금 우리 관계의 확실성을 공표하기 위함"이라며 "앞으로 우리의 삶을 축복해 주고 기뻐해 주고 응원해 달라. 우리도 예쁘게 잘 지내는 모습 많이 보여주겠다"라고 말했다.

    한예슬은 이날 SNS에도 남편이 된 남자친구와 다정하게 손잡고 있는 사진과 함께 "사실 5월 5일 어린이날에 하고 싶었으나 공휴일이라 (혼인신고를 못했다). 봄을 좋아하는 저라서 5월의 신부가 되고 싶었나 보다. 다행히 7도 제가 좋아하는 숫자라 모든 게 완벽하게 맞아 떨어져 행복하다"라고 소감을 이야기했다.

    그러면서 "사랑하는 사람과 결혼하는데 날짜가 뭐가 중요하며 계절이 뭐가 중요할까 싶은데도, 이런 소소한 결정조차 설레고 행복하다면 그게 사는 맛 아닐까 싶다. 이 여정을 함께 나눌 수 있어 기쁘고 축복 속에 감사하며 살아갈 수 있어 가슴 벅찬 나날이 될 것 같다. 감사하다"라고 행복감을 드러냈다.

    한예슬은 2021년 연극배우 출신 남자친구와의 열애를 인정하고 공개 연애를 이어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