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2022년 화학물질 배출 6만1035톤 전년대비 6.4% 감소



경제정책

    2022년 화학물질 배출 6만1035톤 전년대비 6.4% 감소

    핵심요약

    환경부, 2022년도 3832개 업체 화학물질 배출량 공개

    스마트이미지 제공스마트이미지 제공
    국내 산업 생산과정에서 발생하는 화학물질의 배출량이 2022년에 전년 대비 6% 이상 감축 성과를 낸 것으로 집계됐다.
     
    환경부는 2022년도 화학물질 배출량을 조사한 결과, 3832개 업체에서 234종의 화학물질 6만1035톤이 대기(6만808톤)와 수계(227톤)로 배출됐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 배출량 대비 4177톤(6.4%)이 감소한 것이다.
     
    감소 폭은 고무·플라스틱 제조업(1.7톤), 펄프·종이제품 제조업(1.2톤), 의료물질·의약품 제조업(1톤) 순으로 컸다. 지역별 배출량은 경기·충남·울산 3개 광역시도가 각각 28.9%, 17.6%, 11.7%로 전국 배출량의 58%를 차지했다.
     
    1㎢ 당 배출량이 가장 높은 시도는 울산 6.7톤, 대구 2.4톤, 부산 1.9톤 순이었다. 지역별 배출량의 차이는 지역별 화학물질 취급 사업장 수와 규모의 차이에 따른 것으로 판단됐다.
     
    화학물질 종류별로는 톨루엔(16.6%), 아세트산 에틸(15.5%), 자일렌(15.5%) 순으로 비중이 컸다. 이들 3개 물질이 전체 배출량은 48%를 차지했다.
     
    특별히 유해성이 높고, 기술적으로 저감이 가능한 벤젠 등 9종의 유해화학물질도 전년 대비 6.4% 배출이 줄었다. 환경부는 기업의 자발적 화학물질 배출 저감을 위해 2020년부터 이들 9종 대상 배출저감 제도를 시행 중이다.
     
    이들 물질을 연간 1톤 이상 배출하는 종업원 30인 이상 사업장은 배출저감계획서를 화학물질안전원에 제출하고 이를 이행해야 한다.
     
    2022년 배출저감계획서를 제출한 281개 업체의 배출량을 집계한 결과, 9종의 화학물질 배출량은 6383톤으로 전년(6817톤) 대비 6.4% 감소했다. 대체물질 사용, 배기장치 포집효율 향상, 방지시설 설치·개선 등이 성과로 이어졌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NOCUTBIZ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