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대만서 규모 7.4 강진…건물 2채 '붕괴'



아시아/호주

    대만서 규모 7.4 강진…건물 2채 '붕괴'

    대만 진앙 근처에 인구 35만명 도시
    NHK, 정규방송 중단하고 '주민 대피' 촉구
    日 요나구니지마에 '높이 30cm'의 첫 쓰나미 도달

    대만 강진으로 무너진 건물들. 연합뉴스대만 강진으로 무너진 건물들. 연합뉴스
    3일 오전 7시 58분(현지시간) 대만에서 규모 7.4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유럽지중해지진센터(EMSC)가 밝혔다. 여진도 이어지면서 화롄 지역 건물 2곳이 무너진 것으로 전해졌다.

    지진은 대만 동부의 인구 35만명의 도시 화롄(花蓮)에서 남동쪽으로 7㎞ 떨어진 곳에서 발생했다.

    진원의 깊이는 20㎞이며 규모는 7.4로 관측됐다.

    로이터 통신은 이번 강진에 따라 타이베이에서도 강한 진동이 느껴졌다고 보도했다. 화롄지역에서 건물 2채가 붕괴됐다는 속보도 전해졌다.

    특히 7.4 강진이 발생한 지 10여분 뒤에 규모 6.5의 여진이 뒤를 이어 피해가 우려된다.

    대만 지진의 여파로 일본 오키나와현에서는 최대 3m 높이의 쓰나미 경보가 내려졌다고 일본 공영방송 NHK가 보도했다.

    대만에서 약 110㎞ 떨어진 섬인 일본 요나구니지마에는 높이 30cm의 첫 쓰나미가 도달했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NHK는 정규 방송을 중단하고 이 지역 주민에게 해안에서 높은 곳으로 피난할 것을 촉구했다.

    대만 중앙기상서 홈페이지 캡처대만 중앙기상서 홈페이지 캡처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