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주차 차량 15대 들이받고 잠적한 차주…경찰서 출석 예정

대구

    주차 차량 15대 들이받고 잠적한 차주…경찰서 출석 예정

    29일 대구 북구 한 아파트 지하 주차장에 차들이 파손된 채 주차돼있다. 연합뉴스29일 대구 북구 한 아파트 지하 주차장에 차들이 파손된 채 주차돼있다. 연합뉴스
    대구의 한 아파트 지하 주차장에서 차량 15대를 들이받은 뒤 잠적한 차주가 사고 이틀째인 1일 경찰 조사에 출석한다.

    대구 북부경찰서는 사고 차주 A 씨를 상대로 사고 경위와 음주 여부 등을 조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사고 발생 하루가 지난 지난달 30일 사고 차주 A 씨와 연락이 닿았다.

    앞서 A 씨는 지난달 29일 대구 북구 칠성동의 한 아파트 지하 주차장에서 차량 15대를 연달아 들이받은 뒤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이날 0시 10분쯤 해당 아파트 관리사무소로부터 "누군가 차를 들이받고 도망갔다"는 신고를 받았다.

    이어 사고 현장에서 주차된 차량 15대가 파손됐고 가해 운전자가 차량을 주차장에 놔두고 달아난 것을 확인했다.

    A 씨는 해당 아파트 입주민으로 아파트 관리사무소를 통해 피해 차주들에게 보험 처리하겠다는 의사를 전달한 것으로 전해졌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