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신원식 "北이 핵공격 시도하면 종말 맞게 할 것"



국방/외교

    신원식 "北이 핵공격 시도하면 종말 맞게 할 것"

    '핵 사용시 정권 종식' 윤 대통령 국군의날 발언보다 강경
    北 공격 징후 자의적 판단에 따른 중대한 오류 가능성

    신원식 국방부 장관 후보자가 27일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선서하고 있다. 연합뉴스신원식 국방부 장관 후보자가 27일 국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선서하고 있다. 연합뉴스
    신원식 국방부장관 후보자는 장관으로 임명될 경우 "북한이 핵 공격을 시도하면 북한 정권이 종말을 맞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 후보자는 27일 국회 인사청문회 모두발언에서 "적을 압도하는 강력한 국방태세를 구축하겠다. 북한이 도발하면 처절하게 후회하도록 강력히 응징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이 같은 발언은 윤석열 대통령이 전날 국군의날 기념사에서 "북한이 핵을 사용할 경우 한미동맹의 압도적 대응을 통해 북한 정권을 종식시킬 것"이라고 한 것보다 한 발 더 나아간 표현으로 풀이된다. 
     
    북한이 핵 공격 시도만 하더라도 궤멸적 타격을 가하겠다는 뜻으로, 북한의 공격 징후를 자의적으로 판단하는데 따른 중대한 오류가 발생할 가능성이 우려된다. 
     
    신 후보자는 또 장관 취임시 첫째 국방목표 및 국방운영중점 사항으로서 "장병들을 올바른 국가관과 대적관, 군인정신으로 철저히 무장시키겠다"고 말했다. 
     
    신 후보자는 이와 함께 한미동맹 강화와 유엔사 회원국을 비롯한 우방국과의 국방협력 확대, '국방혁신 4.0'을 필두로 한 정예 선진 강군 육성 등의 포부를 밝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