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포항

    포항·대구YMCA, 2023 재외동포 청소년 모국연수 '성료'

    8일~13일까지 재외동포 및 국내청소년 등 140여명 참여
    서울, 포항 등에서 개최

    포항YMCA와 대구YMCA는 8일부터 13일까지 2023 재외동포 청소년 모국연수를 진행했다. 참석학생들이 구룡포청소년수련원 체육관에서 재외동포 청소년 모국연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포항YMCA 제공포항YMCA와 대구YMCA는 8일부터 13일까지 2023 재외동포 청소년 모국연수를 진행했다. 참석학생들이 구룡포청소년수련원 체육관에서 재외동포 청소년 모국연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포항YMCA 제공
    포항YMCA(이사장 김민규), 대구YMCA(이사장 이충기)는 '2023 재외동포 청소년 모국연수'를 8월 8일부터 13일까지 서울, 포항 등 일원에서 성공적으로 추진했다.
       
    재외동포청(청장 이기철)이 주최하고 포항YMCA와 대구YMCA가 공동 주관한 이번행사에는 카자흐스탄 등 21개국 재외동포 청소년 87명, 지역 청소년 28명, 스텝 26명 등 총 141명 참여했으며, 서울, 천안, 대구, 경주, 포항지역을 방문해 우리 문화 및 역사를 체험하고 지구시민교육, 프로젝트 렙, 워크샵 등으로 진행됐다.
       
    행사내용은 수원 라비돌리조트에서 오리엔테이션, 독립기념관 컨벤션홀에서 개회식, 대구대학교에서 환영식과 팀별 모임을 하고, 경주 대능원의 한복체험, 첨성대, 황리단길, 포항 미술관, 포스코역사관, 호미곶 등 역사문화 체험활동을 실시한 후 구룡포청소년 수련원에서 2박 3일동안 지역소개 및 환영식과 '놀면서 배우는 한국어게임', 지구시민교육, 프로젝트 렙 및 발표를 진행했다.

    포스코 홍보관에서 재외동포청소년들이 모국연수생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포항YMCA 제공포스코 홍보관에서 재외동포청소년들이 모국연수생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포항YMCA 제공
    지역 일정을 마치고 수원 라비돌리조트에서 워크샵, 국립중앙박물관, 경북궁, 용산전쟁기념관 등 서울 시티투어를 실시한 후 폐회식으로 모든 일정을 마무리했다
       
    이번 행사에 참여한 키르키즈스탄의 한 청소년은 "모국의 찬란한 역사와 문화를 체험하고 눈부시게 발전한 것을 보면서 한민족의 한사람으로서 큰 자긍심을 느끼며, 세계 많은 친구들과 교류할 수 있어서 참 좋았다"며 "기회가 주어 진다면 다시한번 모국을 방문하고 싶고, 이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추진하신 모든 분께 깊이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이번 행사를 주관한 포항YMCA 김민규 이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이번 모국연수를 통해 세계 각국에서 모인 여러분들이 서로 소통하고 함께 나누며 한민족으로서의 자긍심과 모국에 대한 친근함과 좋은 기억을 가질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번 행사는 카자흐스탄 등 21개국 재외동포 청소년 87명, 지역 청소년 28명, 스텝 26명 등 총 141명 참여했다. 호미곶 광장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포항YMCA 제공이번 행사는 카자흐스탄 등 21개국 재외동포 청소년 87명, 지역 청소년 28명, 스텝 26명 등 총 141명 참여했다. 호미곶 광장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포항YMCA 제공
    이번 행사는 재외동포청이 1998년부터 매년 실시해오는 사업으로 '재외동포 청소년들에게 모국의 사회·문화·역사등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한민족 정체성을 높이고, 국내외 청소년 간 교류를 통해 상호 유대감을 심어주기 위해 마련됐다.

    한편, 올해는 '안녕(Safe & Peace)'이란 주제로 열리는 올해 연수에는 만 14~18세의 재외동포 및 국내 청소년 1,208명이 참가하며 포항 등 전국 7개 지역에서 분산 개최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