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영화

    '범죄도시 3', '기생충'보다 빠르게 900만 넘었다

    핵심요약

    개봉 21일째 900만 관객 돌파
    천만 영화 '기생충', 개봉 25일째 900만 동원

    영화 '범죄도시 3' 900만 관객 돌파 기념 인증샷. 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플러스엠 엔터테인먼트 제공영화 '범죄도시 3' 900만 관객 돌파 기념 인증샷. 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플러스엠 엔터테인먼트 제공'쌍천만'을 향해 달리는 영화 '범죄도시 3'가 이제 단 100만 관객만을 남겼다.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범죄도시 3'는 개봉 21일째인 오늘(20일) 오전 7시 30분 900만 관객을 돌파했다. 누적 관객 수는 901만 8121명이다.

    이로써 '범죄도시 3'는 올해 개봉 한국 영화 중 무려 20일간 박스오피스 정상을 지키며 최장기간 1위의 기록을 달성했다.

    '범죄도시 3'는 개봉 1일 100만, 3일 200만, 4일 300만, 5일 400만, 6일 500만, 7일 600만, 11일 700만, 14일 800만 돌파에 이어 개봉 21일째 900만 관객을 돌파했다.

    무엇보다 '범죄도시 3'의 흥행 추이는 전편 '범죄도시 2'가 개봉 20일 만에 900만을 돌파한 기록을 잇는 속도이며, 천만 관객을 동원한 한국 영화 '기생충'(2019)이 개봉 25일째 900만 관객을 동원한 속도보다 빠른 속도다.

    배우 마동석, 이준혁, 김민재, 전석호, 안세호 그리고 이상용 감독은 900만 꽃 케이크를 들고 관객들을 향해 감사 인증을 전했다.

    '범죄도시 3'는 개봉 4주 차 흥행 감사 무대인사도 계획 중이다.

    '범죄도시 3'는 대체 불가 괴물형사 마석도(마동석)가 서울 광역수사대로 이동 후 신종 마약 범죄 사건의 배후인 주성철(이준혁)과 마약 사건에 연루된 또 다른 빌런 리키(아오키 무네타카)를 잡기 위해 펼치는 통쾌한 범죄 소탕 작전을 그린 영화로,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