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범죄도시 3', 700만 넘어 '쌍천만' 향해 순항 중



영화

    '범죄도시 3', 700만 넘어 '쌍천만' 향해 순항 중

    영화 '범죄도시 3' 메인 포스터. 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플러스엠 엔터테인먼트 제공영화 '범죄도시 3' 메인 포스터. 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플러스엠 엔터테인먼트 제공부진의 늪에 빠진 한국 영화에 활기를 불어넣고 있는 '범죄도시 3'가 '쌍천만'을 향해 흥행 순항 중이다.
     
    12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범죄도시 3'(감독 이상용)는 개봉 2주 차 주말인 9~11일 관객 132만 3108명을 동원하며 누적 관객 수 778만 2862명을 기록, 1위를 지켰다. 주말 극장을 찾은 관객은 모두 183만 1340명으로, 극장을 찾은 10명 중 7~8명이 '범죄도시 3'를 본 셈이다.
     
    이는 전편 '범죄도시 2'가 개봉 2주 차 일요일(5월 29일) 누적 관객 수 654만 6674명을 동원한 기록을 넘는 수치로, '쌍천만'이라는 대기록에 대한 기대를 높이고 있다.
     
    무엇보다 한국 영화가 700만 관객을 동원한 기록은 '한산: 용의 출현'(2022)이 지난해 8월 개봉 33일째 돌파한 날 이후 약 10개월 만의 기록이며, 올해 개봉 영화 중 최고 흥행 기록이기도 하다는 점에서 '범죄도시 3'가 한국 영화 구원투수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2위는 지난 6일 개봉한 '트랜스포머: 비스트의 서막'(감독 스티븐 카플 주니어)으로, 주말 동안 관객 28만 5583명을 동원하며 누적 관객 수 56만 9477명을 기록했다.
     
    '범죄도시 3'를 비롯한 대작들이 선전하며 극장가가 모처럼 활기를 되찾고 있는 가운데, 오는 14일 DC 히어로 무비 '플래시'가 개봉하며 '범죄도시 3'의 흥행 독주를 저지할지 주목된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