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기업/산업

    대기업 평균 연봉 1억원대 속속…2억원대도 존재

    핵심요약

    경기침체 속에서도 호실적 거둔 대기업 중심 연봉 상승

    연합뉴스연합뉴스
    글로벌 경기침체 속에서도 지난해 좋은 실적을 올린 대기업을 중심으로 직원 평균 연봉이 1억원을 넘긴 곳이 속출하고 있다.

    26일 각사가 공시한 사업보고서 등에 따르면, 지난해 등기임원을 제외하고 미등기임원은 포함한 SK스퀘어 직원 84명의 평균 연봉은 2억1400만원이었다. 1인 평균 급여액이 6억2천만원에 이르는 미등기임원 12명을 제외하고 계산한 직원 평균 연봉도 1억5702만원에 달했다.

    SK스퀘어는 2021년 11월 SK텔레콤에서 인적분할해 출범한 투자전문회사로 연간 사업보고서 공시 첫해 평균 연봉에서 SK텔레콤(1억4500만원)을 제친 것이다.

    또 지난해 LG그룹 지주사 ㈜LG와 DL그룹 지주사 DL㈜의 직원 평균 연봉이 각각 2억100만원으로 집계됐다. 전년과 비교하면 ㈜LG는 1억3500만원에서 48.9% 뛰었고, DL㈜도 1억8800만원에서 6.9% 올랐다.

    SK스퀘어처럼 ㈜LG와 DL㈜도 직원 수가 각각 197명, 41명으로 매우 적어 평균 연봉이 높게 나온 것으로 보인다.

    이어 정유 업계가 연봉 상위권에 포진했다.


    지난해 평균 연봉은 S-OIL(에쓰오일)이 1억7107만원, SK에너지가 1억5700만원, GS칼텍스는 1억5397만원, SK에너지의 모회사 SK이노베이션이 1억5300만원 등이다.

    또 일진디스플레이(1억7200만원), LX홀딩스(1억7200만원), HD현대(1억5407만원), 하이트진로홀딩스(1억5100만원) 등이 평균 연봉 1억5천만원을 넘었다.

    삼성전자의 지난해 평균 연봉은 1억3500만원으로, 재작년의 1억4400만원보다는 소폭 감소했다. 삼성SDS는 1억3100만원, 제일기획 1억2700만원, 삼성물산 1억2500만원, 삼성엔지니어링 1억2천만원, 삼성SDI 1억1600만원 등이다.

    SK하이닉스의 지난해 평균 연봉은 삼성전자와 비슷한 1억3385만원이었다. SK 계열사를 살펴보면, SK지오센트릭 1억4900만원, SK엔무브 1억3600만원, SKC 1억2800만원, SK디스커버리 1억2300만원, SK㈜ 1억1800만원, SK가스 1억1300만원, SK아이이테크놀로지 1억800만원, SK디앤디 1억500만원 등이다.

    LG전자는 지난해 직원 평균 연봉이 1억1200만원으로 처음으로 평균 연봉이 1억원을 넘어섰다. LG 계열사 중에서는 LG화학 1억2천만원, LG유플러스 1억1천만원 등이 1억원을 웃돌았다.

    이외에도 현대차, 기아, 현대모비스, 현대제철, 현대위아 등 현대차그룹 계열사들도 1억원을 넘겼다.

    전국경제인연합회 산하 한국경제연구원이 매출액 100대 비금융업 상장사 중 사업보고서를 공개한 85개사를 조사한 결과 직원 평균 연봉이 1억원을 넘는 기업은 2019년 8곳, 2020년 10곳, 2021년 21곳으로 늘어나는 추세다.

    다만 사업보고서상 급여 총액에는 미등기 임원 등이 받는 고액 보수와 스톡옵션 행사 차익 등이 포함될 수 있어 실제 대다수 직원이 받는 보수와 평균에 괴리가 있을 수 있다는 분석도 나온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