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경주한수원FC, 구단 최초 J리그 출신 하야타 고마츠 영입

포항

    경주한수원FC, 구단 최초 J리그 출신 하야타 고마츠 영입

    경주한수원FC가 영입한 하야타 고마츠 선수. 한수원 제공경주한수원FC가 영입한 하야타 고마츠 선수. 한수원 제공
    경주한수원FC가 구단 최초로 아시안 쿼터 외국인 선수를 영입했다.
       
    경주한수원FC는 J2리그 몬테디오 야마가타로부터 하야타 고마츠 선수를 영입했다고 밝혔다.
       
    고마츠는 수비형 미드필더로 패싱력과 수비력을 갖춘 선수로 평가받고 있다. 한수원은 구단 전력 상승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판단해 고마츠를 영입했다. 
       
    고마츠는 요코마하 마리노스 U-18세 출신으로 2017년 J3 리그에서 선수생활을 시작해 2020년 J2 리그 몬테디오 야마가타로 이적했다. 
       
    지난해는 J2리그 Iwate Grulla Morioka에서 뛰며 29경기에 출전해 3득점을 올렸다. J2와 J3리그를 포함해 142경기에서 7득점 5도움을 기록했다.
     
    고마츠 선수는 "K3리그의 강팀인 경주한수원FC에 오게 되어 정말 기쁘다. 올 시즌 팀이 우승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주한수원FC는 오는 3월 개막하는 K3리그를 위해 2월 1일부터 제주도에서 2차 동계 전지훈련을 실시한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