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아니 에르노의 경험을 스크린으로…'단순한 열정' 내년 2월 개봉



영화

    아니 에르노의 경험을 스크린으로…'단순한 열정' 내년 2월 개봉

    외화 '단순한 열정' 스틸컷. ㈜영화사 진진 제공외화 '단순한 열정' 스틸컷. ㈜영화사 진진 제공2022년 노벨문학상을 수상한 아니 에르노의 대표작이자 문제적 로맨스 '단순한 열정'을 영화화한 '단순한 열정'이 2023년 2월 개봉을 확정했다.
     
    영화 '단순한 열정'(감독 다니엘 아르비드)은 동명 소설 원작을 스크린에 옮기며 한 여자의 거부할 수 없는 육체적 욕망과 탐닉에 대한 이야기를 관능미 넘치면서도 밀도 높게 담아냈다.
     
    아니 에르노가 1991년 발표한 소설이자 대표작으로 손꼽히는 '단순한 열정'은 연하의 외국인 유부남과 사랑에 빠진 작가 개인의 경험을 소재로 다루며 그 서술의 사실성과 선정성 탓에 출간 당시 평단과 독자층에 충격을 안겼던 문제적 로맨스다.
     
    출판 당시 프랑스 문학계와 독자들에게 큰 센세이션을 안겼고, 현재까지 꾸준히 회자되고 있다. 특히 스웨덴 한림원이 노벨문학상 선정 이유로 "사적인 기억의 근원과 소외, 집단적 억압을 용기와 임상적 예리함을 통해 탐구한 작가"라고 밝혔듯이 감정에 충실한 문장들을 사실적으로 구현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원작에 담긴 아니 에르노의 사랑과 욕망, 기쁨과 아픔을 영화 '단순한 열정'에 생생히 옮겼다. 연출을 맡은 다니엘 아르비드 감독은 '10일간의 원나잇 스탠드' '로스트 맨' 등의 전작에서도 관능적인 사랑과 관계를 아름답게 그려내 제64회 로카르노영화제, 제40회 토론토국제영화제 등에서 주목받았다.
     
    열병과도 같은 사랑에 빠져 자신의 욕망과 불안을 마주하는 엘렌은 프랑스 연기파 배우 라에티샤 도슈가 맡아 열연을 펼쳤다.
     
    '단순한 열정'을 개봉 전 먼저 관람한 평단과 언론은 "육체적 열정이 어떻게 정신적으로 변하는지 마치 몽환적 여행처럼 보여준다"(제25회 부산국제영화제 스테판 듀 메닐도) "프랑스 영화 팬이라면 반드시 관람해야 할 영화"(선데이 타임스) "라에티샤 도슈의 모든 작품을 확인하고 싶다"(샌프란시스코 크로니클) 등의 찬사를 쏟아냈다.
     
    2022년 노벨문학상을 수상한 아니 에르노의 동명 원작 소설 속 뜨거운 고백을 생생히 스크린에 옮긴 '단순한 열정'은 2023년 2월 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