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홍준표 "도 넘지 말라"는 文에 "겁나는가 보다" 직격

뉴스듣기


대구

    홍준표 "도 넘지 말라"는 文에 "겁나는가 보다" 직격

    뉴스듣기
    홍준표 대구시장과 문재인 전 대통령.홍준표 대구시장과 문재인 전 대통령.
    홍준표 대구시장이 서해 공무원 피격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을 비판한 문재인 전 대통령에게 직격탄을 날렸다.

    홍 시장은 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자기가 대통령일 때는 충견(忠犬)처럼 마구잡이로 물어 흔들던 검찰을 퇴임 후에 그 짓 못하게 하려고 '검수완박' 법까지 만들었는데, 서해 공무원 피살사건에서 서훈 실장까지 구속 영장이 청구되니 이젠 겁이 나나 보지요"라고 했다.

    홍 시장은 "지은 죄만큼 거두는 게 인간사다. 늘 그 자리에서 권력을 누릴줄 알았나?"라면서 "재임 중 감옥 보낸 보수 우파 인사들 징역을 계산해 보면 수백 년이 넘을 것이다. 그래서 권력은 시간이 지나면 텅 비는 모래시계와 같다고 했다"라고 했다.

    앞서 문 전 대통령은 '서해 공무원 피격 사건' 수사를 두고 "안보 체계를 무력화하는 분별없는 처사에 깊은 우려를 표하고, 도를 넘지 않기를 바란다"는 입장을 밝혔다.

    한편, 지역 정치권에서는 홍 시장이 굵직굵직한 현안이 있을 때마다 SNS를 통해 의견을 밝히는데 대해 여권과 대통령실에는 방향 제시, 일부 시민들에게는 가려운 부분을 긁어주는 고차원적인 정치행위라는 입장을 보이고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