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야외서 하는 운동회·수학여행도 밀집 땐 마스크 착용

뉴스듣기


보건/의료

    야외서 하는 운동회·수학여행도 밀집 땐 마스크 착용

    뉴스듣기

    중대본 "학교 밀집 활동할때는 착용 권고"

    황진환 기자황진환 기자
    수학여행, 운동회 등 학교 야외활동이 재개된 가운데 정부가 코로나19 재확산 방지를 위해 밀집 상황에서는 마스크를 쓸 것 등을 당부했다.

    또 올해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때는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유증상자를 위한 별도 고사실이 운영된다.

    박향 중앙사고수습본부 방역총괄반장은 7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정례브리핑에서 "지금 학생들이 야외와 실내, 집단 체험학습을 나갔을 때 마스크 착용 방식이 교사나 학교에 따라 차이가 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며 "야외에서는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아도 되지만, 밀집 활동을 할 때는 착용하도록 권고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교육부와 협의해 실태를 파악하고 질병청, 중수본과 함께 구체적 지침을 마련하겠다"고 덧붙였다.

    다음 달 17일 치러지는 2023학년도 수능은 지난해처럼 코로나19 확진 학생과 유증상자를 위한 별도 고사실을 운영할 방침이다.  중간고사 등 학교 지필고사도 마찬가지다.

    정부는 19세 이하 감염자 비중이 높은 상황이 계속되는 만큼 학교 방역체계를 계속 유지할 방침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