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7명 사망한 현대아웃렛 분향소 찾은 정지선 회장 "깊은 애도와 사죄"

뉴스듣기


기업/산업

    7명 사망한 현대아웃렛 분향소 찾은 정지선 회장 "깊은 애도와 사죄"

    뉴스듣기
    27일 오후 대전 현대아웃렛 화재 현장에 있는 유가족을 찾은 정지선 현대백화점 회장이 유가족을 향해 고개 숙여 사과하고 있다. 연합뉴스27일 오후 대전 현대아웃렛 화재 현장에 있는 유가족을 찾은 정지선 현대백화점 회장이 유가족을 향해 고개 숙여 사과하고 있다. 연합뉴스
    지난 26일 대전 현대아웃렛에서 발생한 화재로 7명이 숨진 가운데 정지선 현대백화점 그룹 회장이 27일 희생자 합동분향소를 찾아 유가족에게 사과했다.

    정 회장은 이날 오후 2시 30분쯤 정교선 부회장 등과 함께 합동 분향소를 찾아 "사고로 희생되신 고인분들과 유가족분들께 깊은 애도와 사죄의 말씀을 드린다"며 "사고 수습과 유가족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정 회장을 포함한 경영진은 근로복지공단 대전병원, 대전선병원, 충남대병원 유족 빈소를 찾아 조문했다. 현재 부상자가 입원해 있는 건양대병원도 방문해 직원을 위로했다. 

    앞서 정 회장은 사고가 발생한 직후 현장을 찾아 "무거운 책임을 통감한다"고 사과했다.

    전날 오전 7시 45분쯤 현대아웃렛에서 화재가 발생해 환경미화를 담당하는 하청업체 직원 등 7명이 숨지고 1명이 크게 다쳤다.

    경찰과 대전소방본부등 6개 기관 합동 감식반은 이날 오전부터 현대아웃렛 지하 1층에서 현장 감식을 진행중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