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대구

    '외환 불법 송금' 가담한 우리은행 전 지점장 구속

    대구지검, '이상 외환 거래' 관련 총 8명 구속

    연합뉴스연합뉴스
    대규모 이상 외환 거래 사건에 가담한 혐의로 체포된 우리은행 전 지점장이 23일 구속됐다.

    대구지방법원은 외국환거래법과 은행법 위반 혐의를 받고 있는 우리은행 전 지점장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발부했다고 23일 밝혔다.

    앞서 '김치 프리미엄'을 이용해 차익을 벌어들인 뒤 은행에 허위 증빙자료를 제출하는 식으로 약 4천억 원의 외환을 해외로 송금한 일당이 구속된 가운데, A씨는 이들의 범행에 가담한 혐의를 받고 있다.
     
    대구지법 손대식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도주와 증거 인멸의 염려가 있다"고 A씨에 대한 구속영장 발부 사유를 밝혔다.

    한편 이 사건과는 별개로 수천억 원의 외환을 해외로 불법 유출한 3명도 구속됐었는데, 이 범행에 가담한 중국계 한국인 1명이 이날 추가로 구속됐다.

    이로써 대구지검 반부패수사부가 수사한 불법 외환 유출 사건 2개와 관련해 지금까지 총 8명이 구속됐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