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윤 대통령, 통인시장 방문…"명절 편히 쉬세요, 민생은 저희가"

뉴스듣기


대통령실

    윤 대통령, 통인시장 방문…"명절 편히 쉬세요, 민생은 저희가"

    뉴스듣기

    "포항의 침수된 시장 힘든 사연 자꾸 생각나서…지나는 길에 챙겨보러 왔다"

    추석 연휴 첫날인 9일 종로구 통인시장을 방문해 시장 상인들과 인사하는 윤석열 대통령. 대통령실 제공추석 연휴 첫날인 9일 종로구 통인시장을 방문해 시장 상인들과 인사하는 윤석열 대통령. 대통령실 제공
    윤석열 대통령은 추석 연휴 첫날인 9일 서울 중구 명동성당 노숙인 무료급식소 '명동밥집' 배식 봉사활동에 이어 종로구 통인시장을 방문해 시장 상인들과 인사하며 한가위 덕담을 주고 받았다.

    윤 대통령은 이날 낮 12시쯤 통인시장을 찾아 "명절 경기가 좀 어떻습니까?", "오늘은 많이 파셨어요?"라고 물으며 인사를 건넸다고 대통령실은 전했다.

    윤 대통령은 "3년 만에 거리두기 없는 연휴라 가족과 친지와 만남의 문턱이 낮아진 만큼 손님도 더 들고, 경기도 더 나아졌으면 좋겠다"면서 "그제 포항의 침수된 시장에 다녀왔는데, 그분들의 힘든 사연이 자꾸 생각나 지나는 길에 좀 챙겨보러 나왔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또 일부 상인들의 사인 요청에 '편안한 한가위 되세요', '시민들의 사랑 많이 받으세요' 등의 글귀를 적어주기도 했다.

    윤석열 대통령이 추석 연휴 첫날인 9일 오후 서울 종로구 통인시장을 방문, 시민들과 인사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윤석열 대통령이 추석 연휴 첫날인 9일 오후 서울 종로구 통인시장을 방문, 시민들과 인사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윤 대통령은 시장 입구에서 윤 대통령을 보기 위해 모인 시민들에게 "명절 편히 쇠십시오. 민생은 저희가 책임지겠습니다"라고 인사했다.

    윤 대통령은 통인시장 안 칼국수집에서 정흥우 상인회장 등과 오찬을 함께하면서 "코로나19가 계속 이어지고 있고, 고물가에 태풍·수해 피해까지 겹쳐 어려움이 많은 상황에서도 꿋꿋하게 버텨주신 상인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고 싶어 전통시장을 찾았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