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尹 "한국전 참전에 고마움…경제 안보 협력 강화"

뉴스듣기


대통령실

    尹 "한국전 참전에 고마움…경제 안보 협력 강화"

    • 2022-06-30 20:19
    뉴스듣기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참석차 스페인 마드리드를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이 30일 오전(현지시간) 마드리드 이페마 컨벤션센터에서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와 정상회담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연합뉴스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참석차 스페인 마드리드를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이 30일 오전(현지시간) 마드리드 이페마 컨벤션센터에서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와 정상회담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은 30일(현지시간)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와 정상회담을 하고 북핵 문제와 우크라이나 사태, 양국 현안 등을 논의했다.

    두 정상은 전날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열린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동맹국·파트너국 회의 도중 시간을 내어 '약식회담' 형태로 만나려다, 일정이 하루 미뤄지면서 정상회담 형식으로 만났다.

    트뤼도 총리가 먼저 "캐나다는 북태평양과 인도·태평양 지역의 여러 현안에 깊이 관여하고 있으며 한국은 우리에게 매우 중요한 파트너"라고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최근 캐나다 나이아가라에 건립된 '한국전 가평 전투 승전비' 이야기로 대화를 시작했다. 가평전투는 한국전 당시 영국·캐나다·호주·뉴질랜드군으로 구성된 영연방군이 중공군을 상대로 대승을 거둔 전투다.

    윤 대통령은 "우리 국민은 캐나다 참전에 고마움을 잊지 않고 있다"며 "당시 미국·영국·캐나다 3개국 청년의 열정적인 참전이 없었다면 우리 대한민국이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를 오늘날 이렇게 발전시킬 수 없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우리 국민의 캐나다 국민에 대한 마음, 양국 우호를 바탕으로 앞으로도 첨단기술, 인공지능, 에너지 같은 첨단 미래산업과 경제안보 협력을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북핵 문제와 관련해 윤 대통령은 한국 정부가 대화의 문을 열어두고 있으나, 북한 도발에 대해선 단호하게 대응할 것이라는 입장을 재확인하고 국제사회 단합을 유지하기 위해 계속 긴밀히 공조하자고 했다.

    트뤼도 총리는 북한의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인 비핵화를 목표로 국제사회가 대응해야 할 것이라면서 북핵 문제에 관한 한국 정부의 노력에 지지 의사를 나타냈다.

    윤 대통령은 우크라이나 문제와 관련해 러시아의 불법적인 침공은 결코 정당화될 수 없다고 강조하며 한국은 우크라이나 재건과 평화 회복을 위해 필요한 인도적 지원을 제공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두 정상은 양국 협력을 첨단기술·인공지능·저탄소 에너지 같은 미래 산업을 중심으로 확대·심화하자는 데 동의했으며 리튬·니켈·코발트 같은 핵심 광물의 공급망 협력도 구체화하기로 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