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1골 1도움에 막춤까지' 이승우, K리그1 9라운드 MVP

뉴스듣기


축구

    '1골 1도움에 막춤까지' 이승우, K리그1 9라운드 MVP

    뉴스듣기
       득점 후 기뻐하는 수원FC 이승우.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득점 후 기뻐하는 수원FC 이승우.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K리그1 수원FC 이승우(24)가 두 번째 라운드 MVP에 올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3일 "이승우가 하나원큐 K리그1 2022 9라운드 최우수선수(MVP)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유럽 리그를 거쳐 올 시즌 K리그에 데뷔한 뒤 벌써 2번째 수상이다.
       
    이승우는 지난 10일 경기도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김천 상무와 홈 경기에 선발로 출전해 1골 1도움의 맹활약을 펼쳤다. 팀의 3 대 2 승리를 이끈 일등공신이었다.
       
    전반 추가 시간 이승우는 왼쪽 측면에서 재치 있는 개인기에 이은 빠른 돌파 후 김현의 머리를 향해 정확한 크로스를 올려 선제골 도움을 기록했다. 이승우는 후반 9분 코너킥 상황에서 김건웅의 헤딩 패스를 오른발 슈팅으로 마무리하며 결승골까지 넣었다. 득점 후 이승우는 특유의 댄스 세리머니로 팬들의 흥을 돋우었다.
       
    이승우는 이날 경기 내내 상대 수비진을 괴롭혔고 수원FC의 다득점 승리를 이끌었다. 이로써 이승우는 지난 6라운드 이후 개인 통산 2번째 라운드 MVP를 거머쥐었다.
       
    K리그1 9라운드 베스트 매치는 9일 오후 2시 경기 성남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성남FC와 전북 현대의 경기로 선정됐다. 이날 성남이 16개, 전북이 11개의 슈팅을 만들어내며 치열한 공격전을 펼쳤다. 그러나 전북이 구스타보, 바로우, 일류첸코(2골) 등을 앞세워 4골을 퍼부으며 4 대 0 대승을 만들었다.
       
    3연승을 달린 전북은 K리그1 9라운드 베스트 팀에도 선정됐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