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경북 봉화 산불, 밤샘 진화로 17시간 30분 만에 꺼져

뉴스듣기


대구

    경북 봉화 산불, 밤샘 진화로 17시간 30분 만에 꺼져

    뉴스듣기
    경북소방본부 제공경북소방본부 제공
    경북 봉화군 봉화읍 화천리 야산에서 발생한 산불이 약 17시간 30분 만에 진화됐다.

    산림청은 6일 오전 7시 산불 진화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 산불은 앞서 지난 5일 오후 1시 29분쯤 발생했다.

    산림당국은 산불 3단계를 발령하고 헬기 25대, 진화 인력 804명을 투입했었다.

    이 불로 산불영향구역 120ha가 소실된 것으로 추정된다. 주택 1동과 창고 2동이 전소됐고 주민 20여명이 대피했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산불 피해지 인근에 위치한 구만서원, 봉화각 등 문화재와 마을은 피해를 면했다.

    산림청은 또 "산불 현장에서 진화 도중 멸종위기 야생동물이자 천연기념물인 수리부엉이를 발견해 구조했다"고 밝혔다.

    산림청은 누군가 버린 화목보일러 재의 남은 불씨가 산으로 옮겨 붙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조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