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농식품부, 국산 밀 1만4천t 비축키로…매입 시기 6월로 앞당겨

뉴스듣기


경제 일반

    농식품부, 국산 밀 1만4천t 비축키로…매입 시기 6월로 앞당겨

    뉴스듣기
    [농림축산식품부 제공] 연합뉴스[농림축산식품부 제공] 연합뉴스올해 국산 밀 정부 비축량은 지난해보다 5천600t(톤) 늘어난 1만 4천t으로 확정됐다.,
     
    15일 농식품부의 '2022년 국산 밀 비축계획'에 따르면 정부는 국산 밀의 안정적인 공급을 유도하고 소비기반을 늘리기 위해 해마다 정부 비축 매입량을 늘리고 있다.
     
    이에 따라 올해 정부는 국산밀 1만 4천t을 비축하고 민간 매입가격과 같은 40㎏당 3만 9천원(일반 양호 등급)에 매입하기로 했다.
     
    또 작년에는 장마 기간인 7월 말에 매입해 농가에서 밀 보관에 어려움이 많았던 만큼 올해는 매입 시기를 수확 직후인 6월로 앞당기기로 했다.
     
    특히 건조·저장시설이 부족한 지역에서는 산물 매입을 시범 시행한다. 
     
    비축밀은 양곡 부족 등 비상시에 대비해 보관되며, 평시에는 국산 밀을 이용하는 식품기업에 공급될 예정이다.
     
    농식품부 김보람 식량산업과장은 "최근 국제 곡물가가 상승해 식량작물 수급을 안정시키는 게 더 중요해졌다"며 "국산 밀 비축 확대 등 밀 자급률 제고를 위한 제도적 지원을 지속해서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