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지난해 면세점 매출 17조8천억원…2019년의 72% 수준

뉴스듣기


경제 일반

    지난해 면세점 매출 17조8천억원…2019년의 72% 수준

    • 2022-01-30 14:46
    뉴스듣기
    연합뉴스연합뉴스
    코로나19 사태 여파로 2020년 40% 가까이 급감했던 국내 면세점 매출이 지난해에는 다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한국면세점협회에 따르면 지난해 면세점 매출은 17조8333억원으로, 2020년 15조5051억원보다 15.0% 증가했다.

    코로나19 사태 직전인 2019년의 24조8586억원과 비교하면 71.7% 수준이다.

    외국인 매출 비중은 95.4%였다. 외국인 매출 비중은 코로나19 사태 이전인 2019년 83%였으나 2020년 94%로 증가한 데 이어 지난해에는 더 높아졌다.

    국내 면세점들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다이공'으로 불리는 중국인 보따리상에 매출 대부분을 의존하고 있다.

    지난해 면세점 방문객은 677만1267명으로 2020년 1066만9천여명의 63% 수준에 그쳤다.

    지난해 12월 한 달간 면세점 매출은 1조3779억여원으로 전달보다 21.8% 줄었다.

    국내 면세점 매출은 2009년 3조8522억원에서 계속 증가해 2016년 10조원, 2019년 20조원을 각각 돌파하며 급성장했지만 코로나19 사태로 큰 타격을 받았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