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칠구 경북도의원 '스마트 해양수산인력 육성' 힘 쏟는다

뉴스듣기


포항

    이칠구 경북도의원 '스마트 해양수산인력 육성' 힘 쏟는다

    뉴스듣기

    경상북도 스마트해양수산업 전문인력 육성 정책토론회 개최

    경상북도 스마트해양수산업 전문인력 육성 정책토론회. 경북도의회 제공경상북도 스마트해양수산업 전문인력 육성 정책토론회. 경북도의회 제공경상북도의회 기획경제위원회 이칠구 의원(포항, 국민의힘)은 지난 3일 경상북도 환동해지역본부에서 '경상북도 스마트해양수산인력 육성정책 수립방안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는 첨단 디지털 기술의 발전으로 해양수산업의 스마트화가 가속화됨에 따라 스마트 해양수산업을 이끌어갈 차세대 전문 인력을 육성하기 위한 정책 수립에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했다. 
       
    토론회에서는 권혁준 대구경북연구원 연구위원이 '경상북도 스마트 해양수산인력 육성 정책 수립 방향'에 대한 주제 발표를 했다. 
       
    권 위원은 스마트 해양수산업 전문인력을 양성하기 위해 지역교육기관과 연구기관이 협력해 현장실습 및 인턴십을 체계적으로 운영하고, 산업현장·교육기관 등이 연계해 첨단 신산업 R&D를 선도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이어 인재 양성 및 초기생산기업 확보, 국내외 시장 진출 등을 지원할 수 있는 '산학연관 협력 플랫폼'을 발족할 것을 제안했다. 
       
    또 경상북도 스마트 해양수산 인력 및 산업 발전 지원 정책의 근거를 마련할 수 있는 '경상북도 스마트 해양수산 인력 육성 및 지원 조례안'의 제정과 이를 토대로 미래 스마트 해양수산업 중장기 인력 양성을 위한 체계적 정책 계획을 추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주제발표에 이어 이상철 부경대학교 교수, 유선철 포항공과대학교 교수, 구자룡 포항해양과학고등학교 교장, 박성환 경상북도 환동해지역본부 해양수산과장은 토론을 펼쳤다. 
       
    참석자들은 4차 산업혁명으로 인해 전 세계적으로 해양수산업의 첨단 산업화가 빠르게 진행되고 있다며 '스마트 해양수산업'의 발전을 이끌기 위한 인재 양성 및 산학연 협력 기반 마련, 헤양수산업의 지속가능성 모색에 나서야 한다고 제안했다.
       
    이칠구 의원은 "첨단 기술의 발전으로 수산업이 점차 규모화, 현대화, 첨단화 되는 등 해양수산업의 패러다임이 바뀌고 있는 만큼 스마트 해양수산업 선도에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